본문

뉴스 > 전국

남해군 농촌 신활력 플러스사업 추진단 출범

국제뉴스 | 2020.03.2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사진제공=남해군) 남해군 농촌신활력 플러스사업 추진위원회 개최 사진.

(남해=국제뉴스) 정천권기자 = 남해군은 지난 26일 농업기술센터 회의실에서 남해군 농촌 신활력 플러스사업 추진위원회를 열어 추진위원회와 추진단을 구성하고 '남해군 농촌 신활력 플러스사업'의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이날 위원회에는 장충남 남해군수가 참석해 추진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공동위원장인 홍득호 부군수 주재로 제1차 위원회를 개최해 기본계획 및 시행계획 수립 용역 내용을 검토했다. 또 사업방향과 추진방안에 대한 의견을 공유하고 민간추진위원장 선출, 추진단장 선임, 사무원 임금 결정 등을 진행했다.


추진위원회는 군내 농축산분야를 대표하는 10명의 사람들로 구성됐다. 민간추진위원장에는 40여년을 농촌지도직으로 근무하면서 다양한 경험과 전문지식을 두루 갖춘 곽갑종 전(前) 남해군농업기술센터소장을 선출하고 추진단장을 겸임토록 했다.


장충남 남해군수는 인사말을 통해 "앞선 1·2기 신활력 사업을 통해 많은 성과가 있었지만, 하드웨어에 집중하다 보니 운영인력, 전문인력 등 지속적인 지역발전을 위한 운영능력에 한계가 있었다"면서 "이번 신활력 플러스사업은 하드웨어보다 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자생력을 갖출 수 있도록 유통, 관광 분야 등 소프트웨어 부문에 많은 역량을 쏟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곽갑종 추진단장은 "농촌 신활력 플러스 사업을 통해 남해군의 자산과 민간 조직을 활용해 지역 특화산업을 육성하고 지원하겠다"며 "사회적경제조직의 육성과 이를 통한 일자리 창출 및 지역 자립성장 기반을 구축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해군 농촌 신활력 플러스사업은 농림축산식품부 사업으로 지난해 12월 공모절차를 거쳐 최종 확정됐다. 군은 올해부터 2023년까지 4년간 7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 지역개발사업과 농촌융복합산업 등으로 구축된 다양한 자원과 민간 자생조직을 활용해 산업 고도화, 사회적경제조직 육성, 일자리 창출 등이 가능한 자립적 지역발전 기반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① 신부의 로망을 완성하는 모니카블랑쉬 웨딩드레스
세련되고 유니크한 디자인으로 신부의 로망을 완성하는 모니카블랑쉬.고급스러운 소재와 정교한 디테일이 ...
② 신부의 로망을 완성하는 모니카...
고급스러운 소재와 정교한 디테일이 만나 품격 있는 신부의 모습...
휘성 CCTV, 어디까지 추락하나..
▲ 사진=MBN 방송화면 캡처 가수 휘성이 수면마취...
슈돌' 강하오, 봄 맞이 꽃단장 위...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슈돌' 개리 부자(사진제공=KBS2)가수 ...
[베스트셀러]흔한남매4 1위…펭수 ...
[서울=뉴시스] 임종명 기자 = 4월 첫 주 서점가에는 지난주와 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4월 3일 [금]

[출석부]
GS25 2천원권
[포인트경매]
던킨도너츠 도너츠 6개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