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안양시, 2020년도 안양시민 자전거보험 가입

국제뉴스 | 2020.03.2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안양시 자전거 안전문화운동 캠페인

-안양시 '시민 자전거보험', 자전거 교통사고로 후유장애 시 천만원까지 보상


(안양=국제뉴스) 한경상 기자 = 안양시가 지난해에 이어 금년도 시민 자전거보험 가입을 완료했다고 26일 밝혔다.


주민등록 상 안양관내 거주하는 외국인을 포함한 모든 시민은 보험가입이 이뤄져, 자전거로 인한 각종 사고에 대해 보험혜택을 받게 된다.


타 지에서 관내로 이주하는 경우에도 전입 일로부터 자전거보험에 자동 가입된다.


보험 가입 기간은 3월 23일부터 내년 3월 22일까지 1년 동안이다.


주요 보장내용을 살펴보면 자전거사고로 인한 사망이나 후유장해 시 최대 1천만원까지 보험금 수령이 가능하다.


또 자전거사고로 4주 이상의 치료를 요하는 진단판정을 받으면 20만원부터 최고 60만원까지 위로금이 지급되며, 4주 이상 진단자 중 6일 이상 입원하게 되면 20만원을 추가 지급받는다.


자전거 운전 중 타인에게 해를 입혀 벌금을 물어야 하는 경우 2천만원, 타인을 사망에 이르게 해 형사합의를 봐야하는 경우 1인 기준 3천만원 한도에서도 보험혜택을 보게 된다.


특히 올해는 자전거 운전 중 타인의 신체에 피해를 입혔을 경우, 피해자 1인당 5백만원을 지급하는 항목이 신설돼, 시민은 더욱 안심하고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보험금 청구는 사고일로부터 3년 이내에 증빙서류를 첨부하여 보험사에 청구하면 된다.


자전거보험 가입과 관련해 보다 자세한 사항은 시 담당부서(도로과 8045-2434) 또는 보험사(1899-7751)로 문의해 안내받을 수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보험가입에 따른 소프트웨어 측면은 물론, 자전거 도로 정비와 각종 편의 시설물 설치 등 자전거 타기 좋은 환경조성에도 소홀하지 않겠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앞서 이달 4일 자연재해 등으로 사망하는 시민에 한해 최대 1천만원 보장받도록 하는‘2020 시민안전보험’에도 가입한 상태여서 안양시민은 그 어느 때 보다 안전을 보장받을 수 있을 전망이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설현 닮은 치어리더'의 과감한 해변 의상
안지현 치어리더는 데뷔 때부터 '설현 닮은꼴'로 유명했다. 청순한 얼굴과 늘씬한 몸...
‘치어리더 여신’ 조연주, 전설의...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등의 치어리더로 ...
데이비드 맥기니스, 영화 속 한 장...
배우 데이비드 맥기니스가 보기만해도 시원해지는 여름 화보로 ...
'레알 유망주' 하카미, 12살 연상 ...
[OSEN=서정환 기자] 아치라프 하카미(22, 도르트문트)가 아름다...
'바르토메우에 환멸' 바르사 보드...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바르셀로나...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4월 10일 [금]

[출석부]
빽다방 앗!메리카노(Hot)
[포인트경매]
스타벅스 모카 프라푸치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