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울산박물관, 새 유물 130점 기증받아

국제뉴스 | 2019.08.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김홍섭씨 기증 농사일기장. <울산시 제공>

(울산=국제뉴스) 신석민 기자 = 울산박물관은 지난 3월부터 7월 말까지 14명의 기증자로부터 모두 130여 점의 유물을 새롭게 기증받았다고 1일 밝혔다.


김홍섭 씨(울주군)는 본인이 1955년부터 현재까지 작성해 온 64년간의 농사일기를 기증했다. 이 일기는 울주군 두서면에서 오랫동안 농업에 종사해 온 기증자가 매일 기록해 온 것으로, 농업에 관한 기록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울산 지역의 근현대 농촌 모습을 알 수 있는 자료다.


김용경씨(부산 북구)는 지난 2월 독립운동가 김교경(金敎慶) 선생의 천도교 언양교구장 임명 증서 기증에 이어 이번에는 선생을 봉훈(奉訓)으로 임명하는 교첩을 찾아내 추가 기증했다. ‘봉훈’이란 30호 이상 포덕(布德)한 사람에게 주는 천도교의 직책이다.


유분화씨(울산 동구)는 일제강점기와 광복 이후의 방어진 모습을 담은 사진을, 강경준씨(북구)도 본인이 직접 촬영한 1960~70년대의 방어진 사진들을 기증했다.


김광범씨(울주군)는 아들 김병욱·김현욱 씨와 함께 울산의 문화 발전에 크게 기여한 소봉(少峰) 모전량(牟傳良) 화백의 병풍 등을, 이승우 씨(울주군)는 광복 이후에 제작된 저울과 추를 기증했다.


이상희씨(남구)는 '예기(禮記)' '월령편(月令篇)'을, 김동수씨(남구)는 '만수당집(晩睡堂集)'등 고서, 노미남씨(남구)는 시어머니가 사용하던 여행용 가방 한 점을 기증했다.


울산 무형문화재 제1호 장도장으로 지정된 장추남씨(중구)는 본인이 제작한 을자장도(乙字粧刀)를 비롯해 여러 점의 장도를 박물관으로 보내왔다.


이 밖에 울산박물관 전시해설사로 근무하는 윤은희씨(남구)는 본인의 울산공업축제 한글백일장 상장을, 이동근씨(울주군)는 1980년대의 울산공업축제 사진을 다수 기증했다.


울산박물관 관계자는 "울산 지역의 근현대 생활사와 관련된 유물이 다수 기증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활발한 유물 기증이 지속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번 유물 기증자들은 올해 11월로 예정된 '울산박물관 유물기증자 방문의 날' 행사에서 기증증서와 감사패를 전달받게 된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이선희 나이 2세차 이금희 아나운서와 전북 완주 대둔...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한 번쯤 멈출 수밖에'(사진제공=KBS1)가수 이선희가 나이 2세 동생 이금희 아...
추석 차례 지내는 법 "향 피우기, ...
추석 차례 지내는 법 향 피우기, 절 하기, 음식 나누기' 정리...
김한나 치어리더, 연휴에도 열일 i...
김한나 치어리더가 연휴에도 열일을 이어간다.김한나 치어리더는...
추석 차례상 지방 쓰기 고인 관계,...
추석 차례상 지방 쓰기 '고인 관계, 직위, 본관, 성씨' 등...
안젤리나 다닐로바, 제주에 나타난...
안젤리나 다닐로바가 제주 인증샷을 공개했다.안젤리나 다닐로바...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1일 [화]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