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국제

LF 하프클럽도 골프가 대세…최대 할인행사 하프데이서 골프 매출 1위

한국스포츠경제 | 2021.06.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LF 제공LF 제공

[한스경제=고예인 기자]LF 계열사 트라이씨클의 브랜드몰 하프클럽이 6월 최대 할인 축제인 '하프데이'의 오픈 첫 날 전체 25개 카테고리 중 골프 부문의 매출이 15%로 가장 높았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5월 하프데이 동기간 대비 12% 상승한 수치로, 올 여름 골프 인구의 증가를 짐작하게 한다.

LF 하프클럽에 따르면 실외스포츠에 대한 관심과 골프의 대중화 추세가 매출에도 그대로 반영되고 있다. 골프 카테고리는 지난해 LF 하프클럽의 전체 거래액을 기준으로 상위 1위를 차지하는 등 매출에 있어 효자 카테고리로 부상하고 있다.

이번 6월 하프데이 오픈 첫 날 가장 많이 판매된 골프 브랜드는 ▲캘러웨이 ▲까스텔바작 ▲팬텀 ▲헤지스골프 순으로 나타났다. 정통 골프웨어 스타일부터 트렌디한 디자인까지 다양한 브랜드에서 고른 판매를 보였다.

여름을 앞둔 시기지만 캘러웨이의 남녀 구스 다운 점퍼 등 역시즌 상품도 높은 판매고를 올렸다.

역시즌 구성을 담당한 LF 하프클럽 MD는 "최저 37%부터 88%까지 골프 전문 브랜드들의 겨울 아우터가 할인됨에 따라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고 그 이유를 설명했다.

현재 LF 하프클럽은 엠유골프, 스릭슨, 파리게이츠 등 고가 브랜드들의 상품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파리게이츠의 경우 LF 하프클럽 입점 이후 지속적으로 억대 매출을 기록 중이다. 또한 캘러웨이의 경우 5월 한 달 간 전년 동월 대비270%, 까스텔바작은 464.4%의 매출 성장률을 보였다.

이에 따라 LF 하프클럽은 골프 의류 브랜드들을 다양화 시킴과 동시에 골프클럽, 캐디 백, 거리 측정기 등 상품구성 스펙트럼을 넓히고 있다.

LF 하프클럽 이화정 상무는 "골프 매출액이 큰 폭으로 증가하는 추세"라며 "향후 세대별, 골프 수준별로 의류부터 액세서리, 용품까지 다양한 상품군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육준서ㆍ김범석ㆍ정종현ㆍ김상욱 UDT 4인, '강철부대'...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UDT 강철부대 우승(사진=채널A 방송화면 캡처)육준서ㆍ김범석ㆍ정종현ㆍ김상욱...
조수미 호흡법, 감기 걸려 코 막힐...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제공=KBS2)...
[체코 잉글랜드] 12위 맞대결... ...
유로 2020 D조 최종전에서 체코와 잉글랜드가 맞대결을 펼친다. ...
강철부대 우승팀 UDT, SSU꺾고 압...
'강철부대 우승팀' UDT, SSU꺾고 압도적 1위 차지(사진=채...
강철부대 우승팀 SSU 김민수, 대항...
'강철부대 우승팀' SSU 김민수, 대항군 회유 시도?(사진=...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23일 [수]

[출석부]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 그랜드 야쿠르트
[포인트 경품]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