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리듬체조]손연재, 페사로월드컵 개인종합 4위

이타임즈 | 2016.04.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뉴시스】이윤희 기자 = "리듬체조 요정" 손연재(22·연세대)가 역대 최고점수를 받고도 아쉽게 메달을 놓쳤다.


손연재는 3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페사로에서 열린 2016 국제체조연맹(FIG) 리듬체조 월드컵 개인종합 및 종목별 예선 둘째날 경기에서 곤봉 18.400점(5위), 리본 18.450점(4위)을 받았다.


전날 후프와 볼에서 각각 18.550점(4위)과 18.500점(5위)을 받은 손연재는 합계 73.900점으로 개인종합 4위에 올랐다.


73.900점은 손연재의 최고 점수 기록이다.


올해 들어서만 세 번째 기록 경신이다. 손연재는 지난 2월 모스크바 그랑프리에서 72.964점을 받아 최고점 기록을 새로 썼고, 불과 일주일 뒤에는 에스포월드컵에서 73.550점으로 뛰어올랐다. 그리고 한 달여가 지나 다시금 기록을 작성해 상승세를 이어갔다.


수준 높은 선수들 속에서도 상위권을 유지, 2016 리우올림픽 전망도 밝혔다. 이번 대회에는 야나 쿠드랍체바를 비롯해 마르가리타 마문(이상 러시아), 안나 리자트디노바(우크라이나) 등 세계 정상급 선수들이 총출동했다.


다만 지난달 리스본월드컵에 이어 두 대회 연속 종합 4위에 올라 메달을 간발의 차로 놓친 점은 아쉬웠다.


쿠드랍체바가 76.450점으로 정상에 올랐고 마문이 75.900점, 리자트디노바가 74.550점으로 은메달과 동메달을 차지했다.


손연재는 현지시간으로 3일 오후 종목별 결선 경기에 나선다. 손연재는 네 종목 모두에서 8위 안에 진입해 결선 진출권을 손에 넣었다.


한편 함께 출전한 유망주 천송이(19·세종대)는 곤봉 15.800점(49위), 리본 15.400점(51위)을 받았다.


합계 점수 62.000점으로 53위에 올랐다.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시스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0 0

  • 이타임즈 인기 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그것이알고싶다 사찰서 아들 사망케한 母 "전신 2천번...
'그것이알고싶다' 사찰서 아들 사망케한 母 전신 2천번 이상 구타(사진=방송화면)16일 방송된 SBS &#...
'출발! 비디오 여행' 라스트 듀얼:...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출발! 비디오 여행' 라스트 듀얼: ...
[단독] 아름다운 악녀 전설, 원로 ...
원로 배우 최지희가 17일 을지로 백병원에서 타계했다. 최지희는...
[홍성규 대기자의 '스타 메모리'] ...
[비즈엔터 홍성규 기자] ▲가수 김경호(비즈엔터DB)김경호는 이...
학폭 의혹 이재영, 이다영 출국날...
'학폭 의혹' 이재영, 이다영 출국날…母 김경희 씨 남긴말...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17일 [일]

[출석부]
투썸플레이스 떠먹는 아이스박스 팔도비빔면 컵
[포인트 경품]
투썸플레이스 떠먹는 아이스박스 투썸플레이스 떠먹는 아이스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