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서울 이랜드 FC, 득점 선두브루노 실바 앞세워 안산 원정 무패 이어간다

포커스투데이 | 2024.05.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사진=서울 이랜드 FC

서울 이랜드 FC가?오는 11일 오후 7시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하나은행 K리그2 2024 11라운드에서 안산그리너스FC와 격돌한다.

3승 3무 3패로 K리그2 5위를 달리고 있는 서울 이랜드 FC는 오는 11일부터 25일까지 2주간 다섯 경기를 연달아 치른다. 상위권 도약으로 향하는 좋은 흐름을 만들기 위해 안산전은 어느 때보다도 중요한 경기다.

K리그2 득점 단독 선두에 올라 있는 브루노 실바가 이번에도 공격의 선봉장에 선다. 브루노 실바는 빠른 스피드와 상대의 뒷 공간을 노리는 플레이로 최근 2경기 연속골을 넣는 등 8경기에서 6골 3도움을 기록하며 물오른 기량을 뽐내고 있다.

브루노 실바는 "현재 컨디션이 좋다. 팀에 도움이 될 수 있어 매우 기쁘다. 더 많이 득점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마무리에 힘쓰겠다. 안산전이 쉽지 않겠지만 무슨 일이 있어도 승점 3점을 얻는다는 각오로 정신 무장해서 꼭 이기겠다"고 다짐했다.

안산과의 통산 전적은 12승 8무 6패로 강세를 보인다. 특히 원정에서는 2019년 10월 이후 약 4년 7개월간 패한 적이 없다. 7차례 맞대결에서 5승 2무를 기록했다. 하지만 방심하지 않겠다는 각오다.

김도균 감독은 "안산이 현재 순위는 낮지만 절대 쉽게 볼 팀이 아니다. 실점이 적고 많이 뛰는 편인데 그런 팀들이 오히려 더 어렵다. 이번 경기는 기필코 승리해야 한다. 후반에 상대가 체력적으로 떨어질 때 브루노 실바, 변경준 등 스피드 있는 선수들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올 시즌 3골 1도움을 기록 중인 변경준도 승리를 향한 절실함을 내비쳤다.

변경준은 "최근 원래 포지션인 윙 포워드에서만 뛰다 보니 더욱 자신 있는 플레이가 나오는 것 같다. 경기가 연달아 있지만 다음을 생각하지 않고 일단 안산전 한 경기에 100%를 쏟아 붓겠다"며 의지를 다졌다.

7 0
저작권자 ⓒ 포커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5월 25일 [토]

[출석부]
컴포즈커피 1만원권 GS25 3천원권
[포인트 경품]
컴포즈커피 1만원권 컴포즈커피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