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한국마사회 K-Nicks(케이닉스), 마주협회와 손잡고 해외 우수 암말 도입 박차

국제뉴스 | 2024.04.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한국마사회 닉스고의 미국 브리더스컵 클래식 시상식(사진자료=한국마사회)한국마사회 닉스고의 미국 브리더스컵 클래식 시상식(사진자료=한국마사회)

(서울=국제뉴스) 이상배 기자 = 지난 3월 22일(금) 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와 (사)서울마주협회(협회장 조용학)는 K-Nicks(이하 케이닉스)기술 활용 '우수 외산 암말 경주마 도입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마사회가 자체 개발한 케이닉스 프로그램은 유전체 분석을 통해 우수 경주마를 선발하는 기술이다. 현재 한국마사회는 이 기술을 활용해 미국에서 유전능력이 우수한 어린 말을 조기에 선발하여 미국 경주 출전을 통해 씨수말로 성장시켜 국내에 도입을 목표로 하는 해외종축 개발사업을 추진 중이다.

2021년, 북미 연도 대표 경주마이자 세계 경주마 랭킹 1위에 등극했던 한국마사회의 '닉스고'는 케이닉스를 통해 발굴해낸 대표 경주마다. 경주마로서 100억 원 이상의 상금을 수득한 '닉스고'는 2022년 미국에서 씨수말로 데뷔하여 2년 만에 약 50억 원의 교배료를 벌어들이며 씨수말로서 세계 경주마 교배시장에서 입지를 다지고 있다.

우수 씨수말 발굴을 위해 그동안 수말 중심으로 운영된 케이닉스가 이제는 암말에게도 눈을 돌리고 있다. (사)서울마주협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한 한국마사회는 미국 등 해외 경매에 상장된 암말들의 DNA를 케이닉스를 통해 분석하고 그 데이터를 서울 마주들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마주들은 유전 능력이 우수한 해외의 암말들을 구매해 국내 경주에 데뷔시킬 수 있게 된다. 장기적으로 이 암말들은 경주 은퇴 이후 국내에서 씨암말로 활동하여 우수한 능력의 자마를 생산, 국산 경주마 수준을 한 단계 성장시키는데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기환 한국마사회장은 "세계적인 명마를 이 땅에서 배출하기 위해서는 우수 씨수말 뿐만 아니라 우수 씨암말의 보유 또한 중요한 부분이다. '닉스고'를 발굴해낸 케이닉스 기술을 외산 암말에게도 확대해 국산마 개량을 촉진하는 원동력으로 발전시키겠다."며 "한국마사회는 앞으로도 케이닉스와 같이 보유중인 우수 기술을 민간에 제공함으로써 산업의 동반성장을 이끌겠다."라고 밝혔다.

6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4월 16일 [화]

[출석부]
GS25 모바일 금액 상품권2만원 너구리 큰사발
[포인트 경품]
GS25 모바일 금액 상품권2만원 GS25 모바일 금액 상품권2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