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사실이면 고소해라" 김하성, 임혜동 폭행설 강경대응한다

국제뉴스 | 2023.12.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사진=김하성 인스타그램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서 활양 중인 김하성(샌디에이고)이 후배 야구선수 임혜동씨에 대한 '상습 폭행'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김하성의 법률대리인인 법무법인 최선은 8일 입장문을 통해 "김하성이 일방적으로, 상습적으로 상대 선수를 폭행했다는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특히 "상대 선수는 2021년 당시 김하성이 군인 신분인 점을 이용해 협박하며 합의금 명목의 돈을 요구했고, 김하성은 직·간접적으로 연락하거나 불이익한 모든 행위를 하지 않는 조건으로 돈을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법률대리인 측은 "상대 선수는 김하성에게 또 연락하는 등 합의사항을 위반했다. 이에 김하성은 추가 피해를 방지하고자 형사 고소에 이르렀다"면서 합의 위반에 따른 민사 소송과 가압류를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허위의 사실과 조작된 증거 사진 등을 언론에 제보해 김하성 선수의 명예를 훼손한 행위에 "추가 고소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상대 선수는 본인 주장이 사실이라면 정식으로 고소장을 제출하라. 김하성은 성실히 결백함을 밝힐 것이며, 허위 내용 고소에 대해서는 무고의 책임을 철저히 묻겠다"고 강조했다.


김하성 임혜동 (사진=TV조선 보도화면 캡처)

앞서 김하성 측은 지난 7일 과거 김씨와 술자리에서 임씨와 다툼이 있었고, 그 뒤로 거액의 합의금을 줬는데도 임씨가 계속 합의금을 요구해왔다고 주장하며 임씨를 고소했다.


반면 임씨 측은 방송 인터뷰 등을 통해 김씨의 로드매니저로 일하며 상습적인 폭행을 받아왔다고 반박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고소장을 접수해 지난 6일 고소인 김하성을 조사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2월 21일 [수]

[출석부]
GS25편의점 모바일 기프티콘 5,000원 롯데 목캔디
[포인트 경품]
GS25편의점 모바일 기프티콘 5,000원 GS25편의점 모바일 기프티콘 5,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