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인천해원중, SK텔레콤 미들스타리그 2023 첫 우승

국제뉴스 | 2023.11.1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인천해원중, SK텔레콤 미들스타리그 2023 첫 우승
인천해원중, SK텔레콤 미들스타리그 2023 첫 우승

해원중학교가 SK텔레콤 미들스타리그 2023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 학교 첫 우승이다.


인천 구단은 SK텔레콤이 후원하고 인천유나이티드가 주최하는 인천 지역 순수 아마추어 중학생들의 축구대회 'SK텔레콤 미들스타리그 2023'이 지난 11월 12일 결승전을 끝으로 약 6개월의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고 16일 전했다.


이번 대회 우승 트로피는 해원중이 가져갔다. 해원중은 12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부원중과의 결승전에서 수비수 박신후의 후반 종료 직전 결승 골에 힘입어 2-1 승리를 거두고 우승했다. 이로써 해원중은 미들스타리그 첫 결승 진출에서 우승 트로피를 차지하며 해외축구연수 참가권도 받게 됐다.


해원중 조영민 지도교사는 이번 대회 감독상을 받았고, 해원중을 이끌었던 주장 이재원은 대회 최우수선수상을 차지했다. 해원중과 함께 대회 결승전에 처음으로 진출한 부원중은 좋은 경기력을 보이며 준우승을 차지했다. 미송중과 이음중은 공동 3위에 입상했고, 득점상은 부평중의 안종현(9골)이 가져갔다.


해원중 조영민 지도교사는 "작년에 다른 지역에서 인천으로 오며 미들스타리그 처음으로 알게 되었고 대회에 참가하게 됐다"며 "올해는 조별예선만 통과하는 것이 목표였는데, 이렇게 우승을 차지할 줄은 몰랐다. 감독인 저의 역할보다는 선수로 뛴 학생들 덕분에 우승하게 된 것 같다"고 선수들에게 우승의 공을 돌렸다. 그는 또한 "다른 지역에는 이런 대회가 없다. 이런 훌륭한 대회를 개최한 인천유나이티드 구단과 묵묵히 응원해주신 해원중 가족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조별예선부터 여러 차례 MVP를 수상한 후 대회 최우수선수상까지 차지한 해원중의 주장 이재원 선수는 "작년에 예선 탈락했었고 올해도 걱정을 많이 했는데 지도 선생님들께서 잘 지도해주셔서 준비를 잘할 수 있었다"며 "주장으로서 친구들에게 쓴소리도 했는데 잘 따라주어 고맙고 응원 와준 친구들과 부모님, 선생님들께 모두 감사드린다. 코로나19 때문에 수학여행, 수련회를 못 갔는데 이런 즐겁고 뜻깊은 대회를 통해 친구들과 즐거운 추억을 쌓았다. 또한, 우승해서 해외연수를 가게 되어 무척 기쁘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올해로 출범 20년째를 맞이하는 미들스타리그는 인천 지역 청소년들의 축구 저변 확대와 축구로 건강한 청소년 문화를 만들기 위해 시작된 인천 구단의 유서 깊은 지역 밀착 활동 사업이다. 올해는 인천 관내 중학교 49개교가 참가해 소중한 추억을 쌓았다.

3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12월 4일 [월]

[출석부]
CU 10,000원권 왕뚜껑
[포인트 경품]
CU 10,000원권 CU 10,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