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당구 여제 김가영, LPBA 6승째 달성… 스롱 피아비와 최다 우승 타이

한스경제 | 2023.10.2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당구 여제 김가영, LPBA 6승째 달성… 스롱 피아비와 최다 우승 타이
김가영. /LPBA 제공

[한스경제=박종민 기자]'당구 여제' 김가영(40하나카드)이 프로통산 6번째 정상에 서며LPBA 최다 우승 타이를 기록했다.


김가영은 23일 경기도 고양 킨텍스 PBA 스타디움에서 열린 프로당구 PBA-LPBA 2023-2024시즌 5차 투어 휴온스 LPBA 챔피언십결승전에서 김상아를 세트스코어 4-1(11-4, 10-11, 11-4, 11-4, 11-3)로 누르고 우승을 차지했다.


김가영은 우승 상금 3000만 원과 랭킹포인트 2만점을 챙겼다.4년만에 6회 우승을 달성하며 LPBA 최다 우승 타이 기록을 수립했다.스롱 피아비(블루원리조트캄보디아)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아울러 김가영은 이번 대회 우승으로 LPBA 누적 상금 2억6640만 원이 돼상금 랭킹1위를 굳게 지켰다.


이날 김가영은 고비마다 터트린 감각적인 뱅크샷을 앞세웠다. 매 세트 평균 2.8개 뱅크샷으로 총 14개 뱅크샷을 터뜨린김가영은 종전 김민아(NH농협카드)와 스롱 피아비가 세운 역대 결승전 최다 뱅크샷(11개) 기록을 갈아치웠다.


김가영은 경기 후 "컨디션이 좋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우승 할 수 있어서 기쁘다. 오랜만의 우승이라 더욱 감회가 새롭다. 앞으로 더욱 스스로 만족할 수 있는 경기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반면김상아는 사카이 아야코(일본하나카드), 강지은(SK렌터카), 백민주(크라운해태) 등 LPBA 챔프들을 연거푸 제압하고 결승까지 올랐으나 데뷔 첫 우승 문턱에서 아쉽게 주저 앉았다.

5 0
저작권자 ⓒ 한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12월 9일 [토]

[출석부]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 롯데 목캔디
[포인트 경품]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