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여자프로배구 이다영, 프랑스 리그서 뛴다... 볼레로 입단

한스경제 | 2023.06.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이다영. /볼레로 르 카네 홈페이지
이다영. /볼레로 르 카네 홈페이지

[한스경제=박종민 기자]과거 학교 폭력 논란으로 V리그에서 퇴출됐던 이다영(27)이 여자프로배구 프랑스 리그 볼레로 르 카네에서 선수 생활을 계속한다.


볼레로 구단은 10일(이하 한국 시각) "신장 179㎝ 세터 이다영을 영입했다. 이다영의 경험이 팀에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발표했다.

흥국생명 시절 이다영. /KOVO 제공
흥국생명 시절 이다영. /KOVO 제공

한국 여자배구 국가대표팀 주전 세터였던 이다영은 흥국생명 유니폼을 입고 뛰던 2021년 2월 학교 폭력 가해자로 지목되면서 V리그에서 퇴출됐다. 이후 2021-2022시즌 그리스 A1리그 PAOK에서 뛰며 해외에서 선수 생활을 이어갔다.


2022-2023시즌엔 루마니아 프로배구 라피드 부쿠레슈티에서 뛰었지만 부상 여파로 이렇다 할 성적을 내지 못했다. 이다영은 결국 이번에 프랑스 볼레로로 팀을 옮겼고 향후 빅토리아 코브사르(19·러시아)와 주전 세터 자리를 놓고 경쟁을 벌일 예정이다.

0 0
저작권자 ⓒ 한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9월 27일 [수]

[출석부]
빽다방 빽s카페라떼(ICED) 왕뚜껑
[포인트 경품]
빽다방 빽s카페라떼(ICED) 빽다방 빽s카페라떼(IC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