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한국도로공사, 현대건설 3-0 완파… 4년 만에 챔프전 진출

한스경제 | 2023.03.2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프로배구 여자부한국도로공사가 현대건설을 완파하고 챔피언결정전진출에 성공했다. /KOVO 제공
프로배구 여자부한국도로공사가 현대건설을 완파하고 챔피언결정전진출에 성공했다. /KOVO 제공

[한스경제=강상헌 기자] 프로배구 여자부한국도로공사가 현대건설을 완파하고 챔피언결정전(5전 3승제)진출에 성공했다.


한국도로공사는 25일 경북 김천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2-2023 V리그 포스트시즌(PS)플레이오프(PO·3전 2승제) 2차전에서 현대건설을 세트 스코어 3-0(25-23 25-22 25-17)으로 꺾었다. 1차전 3-1 승리에 이어 2연승을 거두며챔피언결정전에 올랐다.


박정아(29)가 맹활약을 펼쳤다. 블로킹 2개를 포함해21득점으로 양 팀 최다 득점을 기록했다. 캣벨(30·미국)도 19득점으로 팀 공격에 앞장섰다.


이제 한국도로공사는 29일 인천삼산월드체육관에서 정규리그 1위 흥국생명과 챔피언결정전 1차전을 치른다.챔피언결정전에 진출한 건 2018-2019시즌 이후 4년 만이다.아울러 2017-2018시즌 이후 5년 만에 우승에 도전한다.

박정아는 블로킹 2개를 포함해21득점으로 양 팀 최다 득점을 기록했다. /KOVO 제공
박정아는 블로킹 2개를 포함해21득점으로 양 팀 최다 득점을 기록했다. /KOVO 제공

반면 올 시즌 15연승을 기록하는 등 1위를 질주했던 현대건설은 주전 선수들의 줄부상 여파를 끝내 이겨내지 못했다. 이날 양효진(34)이 16득점,정지윤(22)이 13득점으로 분전했지만, 팀의 패배를 막기에는 역부족이었다.


발목 상태가 좋지 않은 외국인 선수 이보네 몬타뇨(28·콜롬비아)와 무릎 부상을 안고 있는 고예림(29)은 경기에 출전하지 못했다.

16 0
저작권자 ⓒ 한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6월 2일 [금]

[출석부]
롯데리아	새우버거 세트 비요뜨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새우버거 세트 롯데리아 새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