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北 축구 국가대표 출신 인민 루니 정대세, 현역 은퇴

한국스포츠경제 | 2022.10.2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K리그 수원 삼성 시절 정대세의 모습.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K리그 수원 삼성 시절 정대세의 모습.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한스경제=박종민 기자]북한 축구 국가대표 공격수 출신인 정대세(38)가 현역에서 은퇴했다.


소속팀인 일본 프로축구 J2(2부) 마치다 젤비아 구단은 "정대세가 2022시즌을 끝으로 현역에서 은퇴하게 됐다. 17년의 현역 생활 동안 수고했다"고 28일 발표했다.


한국 국적을 보유한 아버지와 해방 전의 조선 국적을 유지한 어머니 사이에서 출생한 정대세는 2006년 일본 J리그 가와사키 프론탈레에서 시작한 프로 선수 생활을 17시즌 만에 마무리하게 됐다.


그는 선수 생활 동안 독일 분데스리가 보훔, FC쾰른, K리그 수원 삼성, 일본 시미즈 S-펄스 등을 거쳤다. K리그에서는 2013년부터 2015년 여름까지 뛰며 72경기에서 23골 8도움을 기록했다.


정대세는 북한 축구 국가대표 출신이다. 2010 남아공 월드컵에서 북한 국가대표로 활약해 국내 축구 팬들에게는 '인민 루니'로 불렸다. A매치 33경기에 나서 15골을 넣었다.

3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1월 28일 [토]

[출석부]
베지밀 검은참깨 고칼슘 두유 190ml x 24팩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포인트 경품]
베지밀 검은참깨 고칼슘 두유 190ml x 24팩 베지밀 검은참깨 고칼슘 두유 190ml x 24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