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호날두, 경기 중 골키퍼와 충돌해 코피... 포르투갈은 대승

한국스포츠경제 | 2022.09.2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체코를 상대로 승리를 거둔 포르투갈 축구 대표팀 / 연합뉴스체코를 상대로 승리를 거둔 포르투갈 축구 대표팀 / 연합뉴스

[한스경제=이수현 기자] 2022 카타르 월드컵 맞상대 포르투갈이 체코를 완파한 가운데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경기 중 골키퍼와 충돌해 코를 다쳤다.


포르투갈은 25일(한국시간) 체코 프라하에서 열린 체코와 2022∼2023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 조별리그 2조 5차전에서 4-0 승리를 거뒀다.


포르투갈은 디오구 달로트(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측면 크로스를 득점으로 연결해 선제골을 넣었다. 이어 전반 추가시간에 마리우 후이(SSC 나폴리)의 크로스를 받은 브루노 페르난데스(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추가 골을 넣어 점수차를 벌렸다.


후반에도 포르투갈은 경기를 압도했다. 후반 7분 달로트가 왼발 중거리슛으로 멀티골을 완성했고 후반 37분 호날두의 헤딩 패스를 디오구 조타(리버풀 FC)가 헤딩슛으로 연결해 팀의 4-0 승리를 이끌었다.

골키퍼와 충돌 후 부상을 당한 호날두 / 연합뉴스골키퍼와 충돌 후 부상을 당한 호날두 / 연합뉴스

이날 선발로 경기장에 나선 호날두는 경기 초반 헤딩 경합 중 골키퍼와 충돌하며 코를 다쳤다. 전반 12분 체코 진영에서 수비진에 맞아 높게 솟아오른 공을 받기 위해 뛰어오른 호날두는 골키퍼의 손에 맞으며 코피를 흘렸다.


잠시 경기장 밖으로 나온 호날두는 붕대를 감고 복귀했다. 하지만 후반전 도움 하나를 기록했을뿐 전반 추가시간 상대에게 패널티킥을 헌납하고 여러 차례 득점 기회를 놓치는 등 전체적으로 부진했다.

한편 포르투갈은 대한민국이 포함된 카타르 월드컵 H조에서 유일한 승리팀이 됐다. 대한민국은 코스타리카와 2-2 무승부를 거뒀고 우루과이와 가나는 각각 이란과 브라질에 패했다. 기세를 올린 포르투갈은 28일 라이벌 스페인과 네이션스리그 경기를 갖는다.

4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2월 2일 [금]

[출석부]
이마트24 금액상품권 5천원(잔액관리가능)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이마트24 금액상품권 5천원(잔액관리가능) 이마트24 금액상품권 5천원(잔액관리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