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코로나19도 문제 없다… 김연경 복귀전서 18득점, 흥국생명 컵대회 첫 승

한국스포츠경제 | 2022.08.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연경이 이끄는 흥국생명이 IBK기업은행을 꺾고 컵대회 첫 승을 거뒀다. /KOVO 제공김연경이 이끄는 흥국생명이 IBK기업은행을 꺾고 컵대회 첫 승을 거뒀다. /KOVO 제공

[한스경제=김호진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도 문제 없었다. 돌아온 김연경이 이끄는 여자프로배구 흥국생명이 IBK기업은행을 꺾고 컵대회 첫 승을 거뒀다.


흥국생명은 13일 전남 순천 팔마체육관에서 열린 2022 순천·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 여자부 A조 조별리그 1차전 IBK기업은행과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1(25-16 25-23 24-26 28-26)로 이겼다.


흥국생명은 이번 대회 개막을 앞두고 5명의 선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악재를 맞았다. 미들블로커와 리베로를 제외한 아웃사이더 히터, 아포짓 스파이커, 세터 등의 교체는 불가했다. 단 8명으로 IBK와 싸워야 했다. 교체 자원이 없는 악재에도 불구하고 상대를 몰아붙였다. '에이스' 김연경이 블로킹 2개 포함 18득점으로 공격을 이끌었다. 김다은이 22득점, 김미연이 16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흥국생명 '에이스' 김연경이 득점 후 기뻐하고 있다. /KOVO 제공흥국생명 '에이스' 김연경이 득점 후 기뻐하고 있다. /KOVO 제공

세트 초반부터 리드를 잡은 흥국생명은 김다은의 퀵 오픈으로 20점을 돌파한 뒤 내리 5점을 쌓아 세트를 가져왔다. 2세트는 중반까지 뒤지다가 18-18 균형을 맞춘 후 김나희의 서브 에이스로 승부를 뒤집었다. 상대 공격 범실과 김다은의 오픈, 김연경의 다이렉트로 세트 포인트를 만들었다. 이후 IBK기업은행에 3점을 내줬지만 육서영이 박수연의 오픈을 블로킹해 2세트마저 따냈다.


3세트를 내준 흥국생명은 4세트에서 경기를 끝냈다. 급격한 체력 저하로 19-22로 뒤졌지만무너지진 않았다. 23-24에서 김다은의 오픈 공격이 들어가 승부를 듀스로 끌고갔다. 26-26에서 박민지가 박혜진의 공격을 연속해서 블로킹해 경기에 마침표를 찍었다.

2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0월 4일 [화]

[출석부]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 짜파게티 큰사발
[포인트 경품]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