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전북현대, 최다득점 수원FC 는 없다... 승리-우승 경쟁 이어간다

포커스투데이 | 2022.08.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전북현대

전북현대는 10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2 24라운드 순연 경기서 수원FC를 만난다.

전북은 13승 7무 5패 승점 46점으로 2위에 올라있다. 수원FC는 9승 6무 10패 승점 33점으로 6위를 기록중이다.

전북은 직전 라운드 울산을 홈으로 불러들여 1-1 무승부를 거뒀다. 이른 시간 엄원상에게 선제골을 내주며 끌려갔으나 바로우가 동점골을 터트리며 승점 1점씩 나눠 가졌다. 후반전 몰아치던 모습을 생각하면 오히려 역전하지 못한 것이 아쉬울 정도였다.

전북은 아쉬움을 뒤로한 채 수원FC 원정을 떠난다. 앞선 두 번의 맞대결에서 모두 승리한 전북이지만 방심할 수만은 없다. 수비의 핵심 홍정호가 여전히 부상인데다 공격을 이끌던 바로우가 모친상으로 팀을 잠깐 떠났다. 완벽한 전력은 아니다. 하지만 전북은 김상식 감독과 코칭 스태프의 고민으로 수원FC전을 맞이한다.

믿을맨은 김진수다. 김진수는 전북에서도 국가대표 풀백다운 활약을 펼치고 있다. 왼쪽 측면을 흔들어놓는 그의 과감한 오버래핑은 전북 공격 전개의 본체라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다.

김진수는 지난 울산전에서도 공수 양면에서 펄펄 날았다. 특히 후반 35분 엄원상의 결정적인 역습을 막아내는 태클은 이날의 백미였다. 100% 전력이 아닌 전북이 다시 한번 수원FC전 승리를 기대할 수 있는 이유다.

수원FC는 올 시즌 40골을 뽑아내며 K리그 1 최다 득점을 기록중이다. 지난 수원 삼성과 경기서 4골을 터트렸다. 그러나 불안한 수비는 여전하다. 수원FC는 리그 19골로 득점 꼴찌를 기록 중인 수원 삼성을 상대로도 두 골이나 허용했다. 특히 후반 막판에는 아쉬운 수비 집중력으로 실점을 내주며 흔들리는 모습이었다.

앞선 두 번의 맞대결에서는 전북이 모두 1-0으로 승리했다. 과연 이번에도 전북이 수원FC를 따돌리고 선두 울산을 바짝 추격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1 0
저작권자 ⓒ 포커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9월 29일 [목]

[출석부]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