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조규성, K리그 통산 100경기 출전

포커스투데이 | 2022.07.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김천상무

K리그 통산 100경기를 달성한 김천상무 조규성이 월드컵에 대한 각오를 밝혔다.

김천상무는?2일 오후 7시 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19R 전북현대와 경기에서 1대 2로 패했다.

조규성은 이날 후반 25분, 교체 출전하며 K리그 통산 100경기를 달성했다.?

경기 후 조규성은 "벌써 100경기가 된 줄 몰랐는데 한 경기씩 뛰다 보니 100경기를 출전하게 됐다. 김천에서 100경기를 뛰게 돼 영광이다. 또한 저를 사랑해주시는 팬분들께 정말 감사드리고 경기장에서 승리와 득점으로 보답해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규성은 2019년 안양에서 K리그 데뷔 이후 2020년 전북을 거쳐 2021년 김천에 입단했다. 매 시즌 20경기 이상 씩 소화한 조규성은 4년 만에 100경기를 달성했다. 100경기 동안 올린 공격 포인트만 37골, 10도움이다.

100경기 중 가장 기억에 남는 경기는 단연 이동국 은퇴식 경기였다. 2020년 11월 1일 전북에서 치렀던 대구와 홈경기다. 조규성은 "(이)동국이 형 은퇴식 경기에서 멀티골을 터뜨려 2대 0으로 승리했다. 뜻깊은 행사를 승리로 빛낼 수 있어서 가장 기억에 남는다"고 설명했다.

조규성은 세 구단 모두에서 각기 다른 행복을 통해 뜻깊은 시간들을 보냈다. 2019년 FC안양에서는 'KEB 하나은행 K리그 대상 K리그2 베스트11 공격수 부문'을 수상했고 2020년 전북현대에서는 팀 우승을 확정 짓는 골을 터뜨렸다. 2021년 김천에서는 생애 첫 A대표팀에 발탁되며 축구 인생의 정점을 찍었다.

조규성은 세 팀에 대해 "안양은 좋은 시작이었고 전북은 성장의 밑거름, 김천은 축구 인생의 디딤돌이다. 군 입대를 통해 많은 것을 배우고 얻었다. 어느 팀 가릴 것 없이 축구를 한다는 것 자체가 정말 행복하고 축구를 통해 살아있음을 느낀다"고 전했다.

2021년 8월 23일, 조규성은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 첫 발탁을 시작으로 매 소집 때마다 대표팀 명단에 이름을 올리며 대표팀 붙박이로 거듭났다. A매치에서도 12경기 3골을 기록 중이다. 오는 11월 열리는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발탁에 대한 외부의 기대감도 크다.

조규성은 "월드컵은 항상 꿈의 무대다. 초심을 잃지 않고 배우려는 자세로 임하고 있다. 월드컵도 월드컵이지만 소속팀에서 더 좋은 모습을 보여야 월드컵까지도 갈 수 있다. 경기에 임하는 각오, 마음가짐, 자신감 모두 개인적으로 최고조의 상태이기 때문에 최선을 다하겠다. 꼭 승선하도록 노력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한편, 김천은 오는 5일 오후 7시, 김천종합운동장에서 제주유나이티드와 홈경기에 앞서 조규성의 프로 통산 100경기 출장 기념식을 치른다.

0 0
저작권자 ⓒ 포커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8월 11일 [목]

[출석부]
롯데 펩시콜라600ML PET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 경품]
롯데 펩시콜라600ML PET 롯데 펩시콜라600ML P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