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연맹, 충북청주FC K리그 회원가입 승인

국제뉴스 | 2022.06.2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한국프로축구연맹 제5차 이사회한국프로축구연맹 제5차 이사회

한국프로축구연맹(이하 '연맹')은 23일(목)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2022년도 제5차 이사회를 개최했다.


제5차 이사회에서 연맹은 ▲충북청주FC 회원가입 승인, ▲EAFF E-1 챔피언십(동아시안컵) 대회 기간 중으로 예정된 K리그 경기일정 변경, ▲임의탈퇴 제도 폐지에 따른 기존 임의탈퇴 선수 신분 회복 등의 안건을 심의, 의결했다.


■ 충북청주FC K리그 회원가입 승인


청주시를 연고로 하는 충북청주FC의 K리그 회원가입이 승인됐다. 충북청주FC는 지난 2015년부터 꾸준히 K리그 참가를 위한 준비 작업을 진행해왔고, 올해 4월 연맹에 회원가입을 신청했다. 연맹 이사회는 연고지역인 충북도와 청주시의 구단에 대한 재정지원 확약, 지역 유관단체의 관심과 지원 의지, 구단이 제출한 운영계획의 구체성 등을 긍정적으로 평가해 회원가입을 승인했다. 충북청주FC 회원가입의 최종 승인은 내년 1월에 있을 총회에서 이뤄질 예정이며, 총회 승인이 있으면 충북청주FC는 2023시즌부터 K리그2에 참가하게 된다. 현재 프로축구단이 없는 유일한 지역인 충청북도를 연고로 하는 충북청주FC가 K리그에 입성함에 따라, K리그는 앞으로 전국적 균형 발전을 도모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 동아시안컵 대회 기간 중 예정된 K리그 경기일정 변경


7월 19일부터 27일까지 일본에서 열리는 동아시안컵 축구대회에 국가대표팀이 참가함에 따라, 대표팀 소집기간 중 열릴 예정이던 K리그1 22라운드부터 25라운드까지 4개 라운드의 일정을 변경하기로 했다. 동아시안컵은 국제축구연맹(FIFA)이 정한 A매치 기간이 아닌 7월에 열린다. 따라서 이번 동아시안컵 대표팀은 K리그 선수 위주로 구성될 것으로 예상되며, 대회 기간 중 K리그는 주요 선수들이 대표팀에 차출된 상태에서 경기를 치러야 하는 상황이었다. 이번 이사회에서는 리그 운영 공정성 확보, 최상위 리그로서의 상품성 유지 등을 고려해 동아시안컵 기간 중 예정된 경기들의 일정을 조정하여 국가대표 선수들이 소속 클럽에 있는 상태에서 리그 경기를 치르도록 하기로 결정했다.이번 결정에 따라 변경되는 경기일정은 추후 별도 발표될 예정이다.


■ 임의탈퇴 제도 폐지에 따른 기존 임의탈퇴 선수 신분 회복


지난해 11월 이사회 의결을 통해 임의탈퇴 제도가 폐지됨에 따라, 기존에 임의탈퇴 신분으로 공시되어 있던 3명의 선수에 대해서도 제도 폐지의 효과를 소급적용하여 신분 회복 조치를 하기로 했다. 해당 선수들은 향후 자유계약선수 신분으로 K리그 클럽에 입단할 수 있다.


한편, 이번 이사회에서는 지난 19일 K리그1 수원삼성과 FC서울의 경기 전 발생한 수원 일부 서포터즈의 폭력 사건에 대한 심각한 우려와 함께, 이번 사건의 가해자들에 대한 리그 차원의 조치, 폭력적 응원문화 근절을 위한 대책 마련 등을 연맹에 주문했다.

3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6월 26일 [일]

[출석부]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