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대구FC, 인천에 아쉬운 2-2 무승부

포커스투데이 | 2022.05.1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대구FC

대구FC가 17일?오후 7시 30분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13라운드 인천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2대2로 비겼다.

대구는 이날 3-4-3으로 경기에 나섰다. 제카, 세징야, 고재현이 공격수로 나서 인천의 골문을 노렸고, 케이타, 라마스, 이진용, 황재원이 미드필더로 나섰다. 골키퍼로는 오승훈이 나섰으며, 김진혁, 홍정운, 정태욱이 수비 라인을 구성했다. 벤치에는 최영은, 조진우, 홍철, 이태희, 이용래, 이근호, 정치인이 대기했다.

대구는 전반 초반부터 중원에서 강하게 압박하며 공격 라인을 올려갔다. 계속해서 인천의 골문을 노리던 대구의 선제골이 터졌다. 전반 15분 세징야가 올린 코너킥을 홍정운이 가볍게 머리로 연결시키며 득점에 성공했다. 대구는 빠르고 간결한 패스로 공격을 주도했다. 하지만 전반 추가시간 골문 앞에서 수비가 공을 제대로 처리하지 못하며 무고사에게 실점을 허용했다. 대구는 전반을 1대1로 마쳤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교체카드로 공격 변화를 준 인천은 전반보다 거세게 공격을 시도했다. 양 팀 선수들은 치열하게 부딪히며 경기를 운영했다. 대구는 후반 26분 라마스 대신 홍철을 투입하며 활력을 불어넣었고, 공격 루트를 찾던 대구는 고재현 대신 이근호를 투입했다. 후반 34분 세징야가 직접 얻은 파울로 환상적인 프리킥 골을 성공시키며 2대1로 달아났다.

대구는 제카, 케이타, 이진용을 내보내고 정치인, 이용래, 이태희를 투입하며 승리를 지키려했다.

하지만 경기 종료를 앞둔 시점에서 페널티킥을 내주며 결국 2대2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3 0
저작권자 ⓒ 포커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6월 29일 [수]

[출석부]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오레오 크림
[포인트 경품]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