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수원 마스코트 아길레온, 3년 연속 마스코트 반장으로 선출

국제뉴스 | 2022.05.1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수원=국제뉴스) 안선영 기자 = 수원삼성의 마스코트'아길레온'이 지난해에 이어3년 연속으로 팬들이 선정한'마스코트 반장'으로 뽑혔다.울산의'미타'가2위,포항의'쇠돌이'는3위를 차지하며 부반장으로 선출됐다.


올해로3회째를 맞은'K리그 마스코트 반장선거'는K리그23개 구단의 마스코트가 총출동해, 2022시즌K리그 마스코트를 대표할'반장'을100%팬투표로 뽑는 이벤트이다.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5월 첫 주부터 투표가 시작된 이번 반장선거는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투표 열기로 달아올랐다.


이번 선거는 특히▲외모 리뉴얼을 통해 한층 더 귀여워진 마스코트들의 적극적 홍보활동,▲경기장 현장 및 거리 유세,▲마스코트를 활용한 다양한 영상 콘텐츠▲팬들의 끊임없는 투표인증과▲각 구단의 적극적 선물 공세등,팬과 구단의 소통이 돋보인 선거였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늘어난13일간의 사전 온라인 투표와, 5월16일 단 하루 진행된 당일 문자투표를 합산해 최종 순위를 결정했다.


당일 문자투표 종료일인16일 오후7시부터 아프리카TV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개표방송을 통해 투표 결과가 발표됐다.


투표 결과 수원삼성의 마스코트인'아길레온'이 총36,505표를 얻어 반장에 선출됐다. K리그 마스코트 반장선거 시작 이래로 세 번 연속 완장을 놓치지 않은 수원은 다시 한번 거대한 팬심을 증명했다.


이어서 공격적 유세활동을 펼쳤던 울산의'미타'가 총36,248표로2위,재밌는 영상과 선거송으로 관심을 불러일으켰던 포항의'쇠돌이'가23,243표로3위를 차지해 부반장에 선출됐다.


이번 반장선거는 온라인 투표에 총20,021명이 참여했고,당일 문자투표에 총12,347명이 참여하는 등 많은K리그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연맹은K리그 각 구단의 정체성을 드러내는 마스코트를 널리 알리고자 이번'K리그 마스코트 반장선거'이벤트를 기획했다.


또한'K리그 마스코트 반장선거'가 팬과 구단 간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나아가 마스코트를 활용한 굿즈 활성화 등K리그 수익성 증대에도 기여할 것을 기대하고 있다.

5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7월 1일 [금]

[출석부]
조지아 오리지널240ML 파워에이드
[포인트 경품]
조지아 오리지널240ML 조지아 오리지널240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