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3호골 손흥민, 아스널전 참패 토트넘 자존심 지켰다

더팩트 | 2021.09.2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토트넘 손흥민이 27일 아스널전 후반 34분 1-3 만회골을 터뜨린 뒤 다시 시작하자는 제스처를 하며 분위기를 끌어올리고 있다./런던=AP.뉴시스
토트넘 손흥민이 27일 아스널전 후반 34분 1-3 만회골을 터뜨린 뒤 다시 시작하자는 제스처를 하며 분위기를 끌어올리고 있다./런던=AP.뉴시스

27일 EPL 6라운드 '북런던더비' 아스널전 1-3 만회골...부상 회복 후 리그 3호골

[더팩트 | 박순규 기자] 참패 속에서 홀로 빛났다. 중앙 수비가 속절없이 무너지고, 공격도 부진한 가운데 고군분투한 '슈퍼 소니' 손홍민(29)의 활약은 '북런던 더비'에서 수모를 당한 토트넘 팬들에게 그나마 위안이 됐다. 영국 매체들도 손흥민의 활약에 높은 평점을 주며 평가했다.


토트넘 공격수 손흥민은 27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널과 2021-20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원정 경기에 선발로 나서 0-3으로 끌려가던 후반 34분 브라이언 힐~세르히오 레길론으로 이어진 문전 크로스를 논스톱 오른발 슛으로 연결, 만회골을 터뜨렸다. 올 시즌 3호골이자 토트넘이 EPL에서 터뜨린 4골 가운데 3골을 혼자 기록했다. 전반에만 3골을 내주며 끌려가던 토트넘은 손흥민의 만회골로 간신히 영패를 모면하며 1-3으로 졌다.

아스널의 일본인 수비수 도미야스 다케히로를 제치고 슛을 하는 손흥민./런던=AP.뉴시스
아스널의 일본인 수비수 도미야스 다케히로를 제치고 슛을 하는 손흥민./런던=AP.뉴시스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 감독 부임 이후 초반 상승세를 타던 토트넘은 개막 3연승 후 3연패의 수렁에 빠지며 위기를 맞고 있다. 더구나 3연승은 모두 1-0으로 간신히 이긴 데다 3연패는 모두 3실점으로 져 공수의 불균형을 극도로 드러내 산투 감독의 지도력에 의문부호가 붙었다. 하지만 손흥민은 실망을 자아내고 있는 해리 케인과 달리 토트넘의 올 시즌 EPL 4골 가운데 3골을 혼자 기록하며 발군의 활약을 보여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디. 2골은 토트넘의 초반 연승을 이끈 천금 같은 결승골이었다.


'북런던 더비'로 열린 이날 아스널전에서도 손흥민은 기대에 부응했다. 해리 케인~루카스 모우라와 함께 선발 공격수로 나선 손흥민은 전반 일방적으로 끌려간 경기에서 홀로 유효슈팅을 날리며 토트넘의 체면을 세웠다. 토트넘은 주중 경기로 펼쳐진 23일 울버햄튼과 카라바오컵 3라운드에 나선 수비수 탕강가와 최근 부진을 보인 델레 알리, 호이비에르를 스타팅멤버로 내세웠으나 상대 공격을 중앙에서 제대로 제어하지 못 해 의외의 초반 대량 실점을 허용했다.


토트넘은 전체적으로 공격에 가담한 선수들의 수비 백업이 무너지면서 전반 12분 에밀 스미스 로우, 전반 27분 피에르-에메릭 오바메양, 전반 34분 부카요 사카에게 연속 실점하며 0-3으로 끌려갔다. 아스널 역시 초반 5경기에서 2승3패의 부진을 보이고 있는 상황에서 3승2패로 앞서 있던 라이벌 토트넘을 상대로 초반 대량 득점에 성공한 것은 반대로 벤치 대결에서 토트넘의 완패로 볼 수 있는 대목이다.

아스널 수비수들 사이에서 고군분투하는 손흥민./런던=AP.뉴시스
아스널 수비수들 사이에서 고군분투하는 손흥민./런던=AP.뉴시스

결국 산투 감독은 실점의 빌미가 된 탕강가와 델레 알리, 은돔벨레를 후반 벤치로 불러들였다. 잘 정비하고 준비된 아스널과 달리 당일 컨디션보다 네임 밸류로 스타팅멤버를 구성한 토트넘의 전략 전술의 차이가 킥오프 34분 만에 3-0 스코어로 나타난 셈이다.


토트넘의 전반 유일한 득점 찬스는 전반 22분 손흥민의 페널티지역 왼쪽 돌파에 이은 슈팅이었다. 골마우스 왼쪽을 돌파하며 날린 슛은 각도가 거의 없는 상황에서 제대로 왼발에 얹혔으나 상대 골키퍼 램스데일의 선방에 막혔다. 부상 우려를 씻고 활발한 몸놀림을 보인 손흥민은 후반 34분 상대 수비수들이 꼼짝을 못 하는 슛으로 토트넘 자존심을 지켰다. 브라이언 힐의 패스를 받은 레길론이 페널티박스 왼쪽에서 낮게 크로스하자 손흥민이 오른발 논스톱으로 방향을 바꿔 아스날의 골문을 뚫었다.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에 참가했다가 부상을 당한 손흥민은 그라운드 복귀 후 다시 득점포를 가동하며 북런던 더비에서 특히 강한 모습도 이어갔다. 맨체스터 시티와 1라운드, 왓퍼드와 3라운드에 이은 시즌 3호 골을 터뜨린 손흥민은 최근 '북런던 더비' 4경기에서 3골 2도움으로 5골에 관여했다.


유럽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이날 경기 후 손흥민에게 토트넘 선수 14명 가운데 가장 높은 평점 7.3점을 부여하며 활약을 평가했다. 손흥민의 평점은 아스널 선수를 포함해서도 4번째로 높았다.


3승 3패의 토트넘은 EPL 11위로 추락한 가운데 참혹한 9월을 마감하고 오는 10월 1일 오전 4시 슬로베니아의 NS무라와 UEFA(유럽축구연맹)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조별리그 G조 홈경기를 치른다.
skp2002@tf.co.kr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삼척시 원덕읍 주택 화재…인명 피해 없어
(삼척=국제뉴스) 기자 = 18일 오후 3시 27분쯤 강원 삼척시 원덕읍 이천리 소재 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입장밝힌 마이크 쉴트 "카디널스 ...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결별한 마이크 쉴트 전감독이 입장을 ...
오늘날씨의 키워드 강원산지 눈눈...
가을비스케치 겨울비소식 빗방울 날씨(국제뉴스DB)기상청은 화요...
인구감소지역 89곳 지정…행정·재...
(사진=안희영 기자)(서울=국제뉴스) 이상배기자 = 정부가 지역 ...
발렌티노 재해석 파트 II, 베이징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피엘파올로 피춀리(Pierpaolo Piccioli)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19일 [화]

[출석부]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