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왕의 귀환 알린 호날두...이주의 베스트 11선정 (영상)

더팩트 | 2021.09.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더팩트ㅣ김연수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멀티골을 터뜨리며 '이주의 팀' 베스트11으로 뽑혔다.


13일(한국시각) 영국 공영 방송 BBC는2021-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4라운드 이 주의 팀 베스트11을 선정해 발표했다. 호날두는 최고의 활약을 펼친 공격수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 12일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프리미어리그 4라운드 뉴캐슬 유나이티드와의 홈경기에 출전한 호날두는 전반 추가시간 2분, 후반 17분 골을 터뜨려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BBC는 "맨유의 트레블 우승 이후 이런 분위기를 본 적이 없다. 올드 트래포드의 왕은 맨유의 팬들을 실망시키지 않았다. 발롱도르를 다섯 차례나 수상한 호날두는 마스터 클래스였다"라며 극찬했다.


한편 36세라는 나이가 무색하게 복귀전에서 활약한 호날두는 경기 후 인터뷰에서 "경기를 앞두고 많이 긴장했다. 두골을 넣을 줄 몰랐다"며 "믿을 수 없는 순간"이라고 말했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맨유 감독은 "호날두의 능력은 대단하다. 팀과 모든 이들을 흥분하게했다. 그는 더욱 팀 플레이어로 진화했고, 환상적인 득점력을 가졌다"며 호날두를 치켜세웠다.


하지만 솔샤르 감독은 호날두를 매 경기 출전시키지 않을 것이라는 뜻을 내비췄다.


솔샤르 감독은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호날두는 자기 관리가 철저하다. 하지만 호날두를 매 경기 내보낼 수는 없다. 그는 36세다. 19세의 메이슨 그린우드의 출전 시간도 고려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멀티골을 터뜨리며 '이주의 팀' 베스트11으로 뽑혔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멀티골을 터뜨리며 '이주의 팀' 베스트11으로 뽑혔다

water88@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2021 추석장사씨름대회 김진, 백두장사 등극 7번째
김진(출처=대한씨름협회 제공)김진이 2021 추석장사씨름대회'서 백두장사에 등극했다.김진은 21일 충남 태...
임성훈, 나이 72세 '무에타이&...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순간포착'(사진제공=SBS)나이 72세 ...
[속보] 21일 오후 6시 기준 전국 ...
코로나19 방역, 예방접종 (국제뉴스DB)추석연휴에도 코로나19 확...
[단독] 추석 당일, 홈플러스·코스...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추석 연휴 홈플러스, 코스트코...
'송가인 더 드라마', 미스트롯 송...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송가인(사진 제공=포켓돌스튜디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1일 [화]

[출석부]
죠스떡볶이 1인세트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죠스떡볶이 1인세트 죠스떡볶이 1인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