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지소연 "올림픽 본선 진출 실패, 아직 상심 크지만..."

뉴트리션 | 2021.06.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솔직히 올림픽 본선에 못 나간 것에 대한 상심이 아직도 크다."


여자 국가대표팀의 에이스 지소연(첼시FC위민)이 솔직한 심경을 밝혔다. 지소연은 소속팀에서 시즌을 마친 뒤 귀국해 자가격리를 끝내자마자 8일 울산으로 소집됐다. 여자 국가대표팀은 지난 4월 있었던 도쿄 올림픽 최종예선 플레이오프 이후 약 두 달 만에 한 자리에 모였고, 지소연은 부상으로 인해 합류하지 못한 김혜리(인천현대제철) 대신 주장을 맡았다.


지소연은 올해 소속팀에서 잉글랜드 여자 슈퍼리그 우승, 잉글랜드 여자 리그컵 우승, UEFA 여자 챔피언스리그 준우승 등 성공적인 시즌을 보냈다. 그러나 올림픽 본선 진출 티켓을 놓친 것은 두 달이 지났어도 아직 털어내지 못한 아픔이다. 한국은 중국과의 플레이오프 1, 2차전에서 좋은 경기력을 펼쳤으나 한 골 차 패배를 당하며 아쉽게 올림픽 본선 진출에 실패했다.


지소연에게는 네 번째 도전이었다. 30대가 된 지소연은 한국의 첫 올림픽 본선 진출을 위해 마지막이라는 생각으로 도전에 임했으나 결국 실패로 돌아갔다. 지소연은 "솔직히 아직 (아쉬움을) 다 극복하지 못했다. 올림픽 본선에 못 나간 것에 대한 상심이 아직도 크다. 하지만 앞으로 아시안컵과 월드컵을 준비해야하기 때문에 긍정적인 마음으로 바꿔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여자 국가대표팀은 13일까지 이어지는 일주일간의 이번 훈련을 통해 내년 인도에서 열리는 2022 AFC 여자 아시안컵 준비를 시작한다. 예선은 올 하반기에 열린다. 여자 아시안컵은 여자 월드컵 예선을 겸해 열리는 중요한 대회다. 2023 FIFA 여자 월드컵은 호주와 뉴질랜드에서 열릴 예정이다.


지소연은 "지난 중국과의 플레이오프에서는 큰 경기에서 하지 말아야할 작은 실수들이 나왔다. 그런 것들이 경기에 큰 영향을 끼쳤다. 아시안컵과 월드컵을 위해서는 그런 작은 실수들을 줄여야 한다"며 여자 국가대표팀이 실패를 통해 성장하기를 바랐다.


콜린 벨 감독 역시 "과거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보다 우리가 나아가야할 방향에 대해 이야기해야 한다"며 플레이오프에서 얻은 것들을 바탕으로 팀을 발전시키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지소연은 벨 감독과 새로운 여정을 다시 시작하게 된 것에 대해 "매번 늦게 합류했지만 감독님의 열정을 많이 느낄 수 있는 시간이었다. 올림픽은 지나간 것이고, 앞으로 함께 하게 될 것을 생각하면 기대가 크다. 잘 준비해서 감독님이 원하는 축구를 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네스프레소X키아라 페라니 한정판 컬렉션 선보여
올 여름, 네스프레소가 세계적인 패션 사업가 키아라 페라니(Chiara Ferragni)와의 콜라보레이션으로 탄생...
충남교육청, 교육기관 전자조달시...
김지철 충남교육감(충남=국제뉴스) 박창규 기자 = 충남교육청(교...
비트코인, 3800만원 대로 주저앉아...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비트코인(이투데이DB)비트코인 시세...
경산시 건설과,명품대추테마공원 ...
경산시 건설과,명품대추테마공원 환경정화 활동(경산=국제뉴스) ...
한예슬, 명예훼손 유튜버 고소 "허...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배우 한예슬(비즈엔터DB)배우 한예슬...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22일 [화]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허니버터칩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