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벤투 감독 "스리랑카전 승리에 만족... 故 유상철 감독에게 바친다"

한국스포츠경제 | 2021.06.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파울루 벤투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 /임민환 기자파울루 벤투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 /임민환 기자

[한스경제=박종민 기자]파울루 벤투(52)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이 스리랑카전 대승에 대해 만족스러워했다.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9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스리랑카와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경기에서 김신욱(상하이 선화)의 멀티골과 이동경(울산), 황희찬(라이프치히), 정상빈(수원 삼성)의 릴레이 골을 앞세워 5-0 대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한국은 4승 1무(승점 13·골득실 +20)를 기록해 같은 날 투르크메니스탄(승점 9)에 2-3으로 진 2위 레바논(승점 10·골득실+4)과 승점 차를 3으로 벌렸다. 한국은 조 1위를 사실상 확정했다.


벤투 감독은 경기 후 화상 기자회견에서 "전체적으로 승리에 만족한다. 지난 경기와 포메이션은 같았지만 선수 라인업이 많이 변화했다. 모든 선수들이 진지하게 경기에 임해줬다. 좋은 경기력을 보였다"고 돌아봤다.


라인업에 적지 않은 변화를 준 이유와 관련해선 "이전과 달리 이번에는 세 경기를 연달아 해야 한다. 첫 경기 이후 2, 3번째 경기까지의 물리적인 준비 시간이 짧은 것을 고려했다. 선수들 회복 등을 생각해서 많이 바꾸기로 했다. 또 레바논과 마지막 경기 시작 시간이 낮 시간(13일 오후 3시)이다. 모든 것을 고려해서 변화를 줬다"고 털어놨다.


19세75일 만에 골을 넣은 정상빈은 이날 득점으로 한국 축구 역대 A매치 최연소 득점 순위 8위에 랭크됐다. 벤투 감독은 정상빈을 두고 "A대표팀에서 첫 걸음을 뗀 선수다. 계속해서 소속팀에서의 활약을 지켜볼 것이다. 대표팀에 와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궁금했다. 전체적으로 만족스러운 모습을 보여줬다"고 칭찬했다.


벤투 감독은 7일 췌장암 투병 끝에 세상을 떠난 유상철 전 인천 유나이티드 감독의 명복을 빌기도 했다. 벤투 감독은 "상당히 슬픈 순간이었다. 이번 경기를 유상철 감독에게 바치고자 했다. 좋은 곳으로 가실 수 있도록 경기를 진지하게 했다. 당연히 한국 축구계에 힘든 시간이 될 수 있다. 유족들도 힘들겠지만, 다시 한 번 이 자리를 빌어 진심으로 애도를 표한다"고 힘주었다.


아미르 알라직 스리랑카 감독은 "예상대로 힘든 경기였다. 한국이 예전과 다른 선발 라인업을 구성했지만, 한국은 벤치 멤버조차 강했다"며 "배우는 입장에서 경기를 풀어가려고 했지만 한국의 스피드를 따라가지 못했다. 레드카드가 나오는 등 운까지 따르지 않았다"고 고개를 숙였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육준서ㆍ김범석ㆍ정종현ㆍ김상욱 UDT 4인, '강철부대'...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UDT 강철부대 우승(사진=채널A 방송화면 캡처)육준서ㆍ김범석ㆍ정종현ㆍ김상욱...
'메가트윈스포 폭발' LG, SSG 14-1...
LG 트윈스가 타선 폭발 속에 파죽의 5연승을 질주하며 단독 선두...
팀은 24년만에 10연승→90억 먹튀 ...
팀은 온통 잔치 분위기다. 한 번 해 볼만 하다는 자신감에 넘치...
'서울형 유급병가 지원제도' 일용...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제공=KBS2)...
데이즈데이즈, 2021 뉴 컬렉션 Sum...
스윔&리조트웨어 브랜드 데이즈데이즈(DAZE DAYZ)가 2021 뉴 컬...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23일 [수]

[출석부]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 그랜드 야쿠르트
[포인트 경품]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