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WK리그 3R] 수원도시공사 첫 승, 인천현대제철 첫 패

뉴트리션 | 2021.05.0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수원도시공사가 리그 3경기 만에 첫 승리를 거뒀다. 상대는 인천현대제철이다.


박길영 감독이 이끄는 수원도시공사는 3일 인천남동경기장에서 열린 인천현대제철과의 한화생명 2021 WK리그 3라운드 경기에서 2-1 승리를 거뒀다. 1, 2라운드에서 화천KSPO, 서울시청에 연달아 패배를 당했던 수원도시공사는 강팀 인천현대제철을 상대로 첫 승리를 거두며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수원도시공사는 전반 22분 타나카 메바에의 골로 앞서갔다. 후반 4분에는 상대의 자책골로 행운의 득점까지 했다. 수원도시공사의 코너킥 상황에서 인천현대제철 미드필더 이영주가 머리로 공을 걷어내려다 자책골을 넣고 말았다. 당황한 인천현대제철은 적극적인 공세로 추격에 나섰으나, 후반 38분 손화연이 문전 슈팅으로 한 골을 만회한 것에 만족해야 했다.


유영실 감독이 이끄는 서울시청은 2연승에 성공했다. 서울시청은 서울목동운동장에서 열린 보은상무와의 경기에서 김소이, 유영아의 골에 힘입어 2-1 승리를 거뒀다. 서울시청은 개막전에서 인천현대제철에 0-7 대패를 당하는 수모를 겪었지만, 2라운드에서 수원도시공사를 2-1로 이긴 것에 이어 3라운드까지 승리로 장식하며 3위로 올라섰다. 2위 인천현대제철과 승점 동률이다.


1위는 송주희 감독이 이끄는 경주한수원이다. 화천KSPO와의 홈경기에서 1-1로 비기며 무패를 이어갔다. 2승 1무를 거둔 경주한수원은 승점 7점으로 단독 선두에 올랐다. 창녕WFC와 세종스포츠토토의 경기 역시 1-1 무승부로 마무리됐다. 창녕WFC가 최지나의 선제골로 앞서갔으나 세종스포츠토토 김성미가 경기 막바지인 후반 42분에 동점골을 넣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맨시티 우승 확정…2시즌 만에 왕좌 탈환 성공
맨체스터 시티가 우승을 확정지었다. / 맨시티 공식 홈페이지[한스경제=장재원 기자] 맨체스터 시티가 2020...
[원세나의 연예공:감] 사생팬, 단...
그룹 엑소 멤버 세훈이 지난 10일 자신의 SNS(사회관계망서비스)...
러시아 백신 스푸트니크 V 관련주 ...
러시아 백신 관련주의 하락세가 투자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 연...
비트코인 주춤... 60%이상 폭등 엔...
엔도르 코인이 폭등하며 투자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 연합뉴스[...
강철부대, 육군연합 vs 해군연합 ...
[한스경제=김정환 기자]'강철부대' 8회에서는 팀 탈락이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2일 [수]

[출석부]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너구리 큰사발
[포인트 경품]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