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가스라이팅 논란 서예지, 과거 발언 및 방송 태도 화제 (1)

한국스포츠경제 | 2021.04.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배우 서예지의 가스라이팅이 논란이 된 가운데, 그녀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 골드메달리스트 인스타그램 캡처배우 서예지의 가스라이팅이 논란이 된 가운데, 그녀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 골드메달리스트 인스타그램 캡처

[한스경제=장재원 기자] 배우 김정현의 드라마 '시간' 촬영 당시 태도의 배후에 서예지가 있다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서예지의 과거 방송 태도 및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12일 디스패치는 지난 2018년 김정현이 '시간' 촬영 당시 감독에게 모든 멜로신 촬영을 거부하고 상대역을 맡은 서현에게 냉담하게 대하는 등 이해할 수 없는 행동을 했으며, 이러한 태도가 서예지의 요구 때문이라고 보도했다.


이날 공개된 서예지와 김정현의 문자에 따르면 서예지는 김정현을 '김딱딱씨'로 지칭하며, "김딱딱씨. 스킨십 다 빼시고요", "딱딱하게 해 뭐든. 잘 바꾸고, 스킨십 노노" 등을 요구했다. 김정현 역시 이에 "당연하죠. 티저 조감독 여자애가 하는데 딱딱하게", "방금 장 감독에게 멜로 로맨스 싹 지워달라고 했어. 논리 정연하게"라고 답하는 등 이에 응했다.


서예지의 이러한 '가스라이팅'이 논란이 된 가운데 서예지의 과거 보수적인 발언이 화제를 모았다.


지난 2015년 서예지는 MBC '세바퀴'에 출연해 "짧은 치마를 입은 여자친구에게 '예쁘다'고 해주기보다는 '입지 마'라고 했으면 좋겠다"고 말해 모든 패널의 의아함을 자아냈다.


이어, 서예지는 "저는 남자친구한테 예쁜 다리도 보여주면서도 사랑도 확인하고 싶다"는 등 이해할 수 없는 발언을 했으며, 일각에서는 서예지가이러한 보수적인 생각을 김정현에게도 적용하려 했다고 주장했다.


또한, 지난 2017년 서예지는 JTBC '아는형님'에 출연해 서장훈의 이마에 갑작스레 뽀뽀하는 등 자신이 김정현에게 했던 발언과는 상반되는 행동을 한 바 있다.


한편, 이번 논란과 관련해 서예지의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 측은 "논란을 확인했으며, 현재 입장을 확인 중"이라고 답변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임영웅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2000만뷰 돌파
임영웅의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뮤직비디오가 2000만 조회수를 돌파했다. / 임영웅 유튜브 캡처[...
암호화폐 하락세 속 리플 상승...3...
암호화폐시장이 머스크의 트윗 이후 하락세를 보이는 가운데 리...
혜빈과 열애 마르코, 거짓 해명 사...
17일 혜빈과 열애를 인정한 마르코는 전날 팬들에게 열애를 부인...
[HS포토] 로켓펀치, 컴백 쇼케이스...
[한스경제=임민환 기자]걸그룹 로켓펀치가 17일 오후 서울 한남...
판교 카카오 입주 예정지 공사현장...
판교에서 화재가 발생한 가운데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8일 [화]

[출석부]
GS25 코카콜라 1.5L 매운새우깡
[포인트 경품]
GS25 코카콜라 1.5L GS25 코카콜라 1.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