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7이닝 2실점 QS 류현진, 또 피홈런에 울었다

한국스포츠경제 | 2021.04.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연합뉴스연합뉴스

[한스경제=허지형 기자]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7이닝 2실점으로 뛰어난 투구를 했지만, 지난 뉴욕 양키스전에 이어 시즌 두 번째 피홈런을 기록했다.


류현진은 8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린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방문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7이닝 동안 홈런 1개 포함 안타 7개를 맞고 2실점 했다.


개막전이었던 지난 2일 뉴욕 양키스전에서 5⅓이닝 4피안타(1피홈런) 1볼넷 5탈삼진 2실점으로 승패 없이 물러났던 류현진은 이날도 시즌 첫 승을 놓쳤다. 토론토는 텍사스에 1-2로 패했다.


2013년 메이저리그 진출 후 작년까지 통산 59승 35패를 거둔 류현진은 60승 고지 등정을 다음 기회로 미뤘다.


류현진은 2회말 선두타자 닉 솔락에게 불의의 일격을 당했다. 포수 대니 젠슨이 몸쪽 공을 요구했지만 2구째 포심패스트볼이 가운데로 몰리며 좌월 홈런으로 연결됐다.


계속된 2사 2루에서 레오디 타베라스의 먹힌 타구가 우익수 앞에 떨어지는 안타가 되면서 또 1점을 허용했다. 2회에만 홈런 포함 4안타 2실점을 기록했다.


3회부터 다시 안정을 찾은 류현진은 선두타자 달을 또다시 커터로 헛스윙 삼진, 갤로를 우익수 뜬공, 솔락을 유격수 땅볼로 처리하고 9구 만에 삼자범퇴 이닝을 만들어냈다.


그러나 7회말 트레비노에게내야안타, 화이트에게 우전 안타로 무사 1, 2루에 몰리며 다시 위기를 맞았다.


트레비노에게유격수 내야 안타, 엘리 화이트에게 우중간 안타를 맞아 무사 1, 2루 위기에 몰렸다. 타베라스의 보내기 번트를 1루수 게레로 주니어가 3루로 승부하며 선행 주자를 잡아냈다. 이어 컬버슨을 커터로 헛스윙 삼진, 카이너-팔레파를 3루 땅볼 처리하며 실점 없이 7회까지 마무리했다.


류현진은 이날 정확히 90구를 던진 류현진은 볼넷 없이 삼진은 7개를 잡아냈다. 포심패스트볼 최고 시속은 92.1마일(약 148㎞)을 찍었으나 시즌 평균자책점을 3.38에서 2.92로 낮췄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대박부동산 장나라·정용화 "사람 냄새 나는 K-오컬트...
배우 강홍석 정용화 장나라 강말금(왼쪽부터 차례대로)이 KBS2 새 수목드라마 '대박부동산' 제작발표회에 ...
수원시의회, 청와대와 국회에 보낼...
수원시의회(의장 조석환)는 지난 13일 열린 제359회 임시회 1차 ...
동작구, 소상공업체 서울경제 활력...
[뉴트리션] 동작구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
뽕숭아 학당, 뽕학당 내 바람둥이 ...
[한스경제=김정환 기자]TV조선 '뽕숭아학당'에 숨어있는 바람둥...
서예지 해명 입장에 옹호글 등장
서예지 해명 입장에 옹호글 등장(사진= 온라인 커뮤니티)서예지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4일 [수]

[출석부]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 빼빼로
[포인트 경품]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