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반전 또 반전…네이마르, 사카이에 “X같은 중국인”

국민일보 | 2020.09.2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마르가 일본인 수비수 사카이 히로키에게 인종차별 발언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일본 축구전문 매체 게키사커는 22일 네이마르가 사카이에게 “X같은 중국인(Chino de mierda)”이라고 말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고 스페인 매체 엘 파르티다소 데 코페를 인용해 보도했다.

네이마르는 앞서 알바로 곤잘레스에게 인종차별을 당했다고 주장한 바 있다. 지난 14일 마르세유와 파리생제르망의 2020-21 시즌 프랑스 리그앙 경기에서 경기 막판에 네이마르가 곤잘레스의 뒤통수를 가격하는 장면이 포착됐다. VAR 판독 끝에 네이마르는 레드카드를 받고 퇴장당했다. 이후 네이마르는 리그앙 징계위원회에서 2경기 출장 정지 징계를 받았으나 네이마르가 곤잘레스로부터 원숭이라는 인종차별적 발언을 들어 때린 것이라고 주장하면서 상황이 반전됐다.

그런 와중에 네이마르 자신도 같은 경기에서 인종차별적 발언을 했다는 것이 밝혀진 것이다. 게키사커는 엘 파르티다소 데 코페가 공식 트위터(@partidazocope)에서 “마르세유는 네이마르가 사카이 히로키를 ‘X같은 중국인’이라고 불렀다는 것을 증명하는 몇 가지 영상을 가지고 있다”고 보도했다.

만약 네이마르의 인종차별이 사실로 밝혀질 경우 중징계를 피할 수 없을 전망이다. 이미 네이마르는 레드카드로 2경기 출장 정지 징계를 받았지만 징계가 늘어날 수 있다.

김나현 인턴기자
0 0
저작권자 ⓒ 국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수능 한 달 앞두고 대구 대형 입시학원서 코로나19 확...
대구 한 대형 입시학원에 다니는 원생이 31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은 기사와 관련 없음) ...
슬픔 가득 찬 상암 “믿고 싶지 않...
“처음에는 믿고 싶지가 않았어요. 기사가 계속 나와도 믿지 않...
[속보]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 누...
(뉴시스)질병관리청 31 오후 발표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 누적 8...
찬바람에 성난 피부 달래줄 홈케어...
계절이 바뀌면 옷차림을 재정비하듯, 환절기 예민해진 피부도 계...
임영웅, ‘HERO(히어로)’ 11월 4...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임영웅(비즈엔터DB)가수 임영웅이 새 ...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31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몽쉘 크림케이크 3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