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리버풀, 에버턴과 0-0 무승부…EPL 우승까지 '승점 5점'

뉴시스 | 2020.06.2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30년 만의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우승을 노리는 리버풀이 시즌 재개 후 첫 경기에서 지역 라이벌 에버턴과 득점 없이 비겼다.

리버풀은 22일(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의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에버턴과의 2019~2020시즌 EPL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0-0 무승부를 거뒀다.

승점 1점을 추가한 리버풀은 27승2무1패(승점83)로 자력 우승까진 승점 5점 만을 남겨뒀다.

에버턴은 10승8무12패(승점38)로 리그 12위에 머물렀다.

영국 북서부 머지사이드 주를 연고로 한 리버풀과 에버턴의 '머지사이드 더비'는 EPL에서 '맨체스터 더비', '북런던 더'’와 함께 가장 치열한 라이벌전으로 꼽힌다.

이날도 선두 리버풀의 압승이 예상됐지만, 에버턴의 탄탄한 수비와 역습에 고전했다.

실제 리버풀의 슈팅(10개) 수와 에버턴의 슈팅(9개) 수는 단 1개 밖에 차이가 나지 않았다. 유효슈팅은 똑같이 3개였다.

정상 컨디션이 아닌 모하메드 살라가 벤치를 지킨 가운데 리버풀에선 일본 공격수 미나미노 타쿠미가 선발로 출전했지만, 전반 45분만 뛰고 교체됐다.

유럽축구통계매체 후스코어드는 미나미노에게 양 팀 선발 선수 중 가장 낮은 평점 6.2점을 부여했다.

살라의 부재 속에 에버턴 골문을 여는데 실패한 리버풀은 승점 1점을 획득하는데 만족해야 했다.

4위 첼시는 영국 버밍엄의 빌라 파크에서 열린 아스톤 빌라와의 경기에서 올리비에 지루의 결승골로 2-1 역전승을 거뒀다.

첼시는 승점 51점으로 5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승점46)과의 승점 차를 5점으로 벌리며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이 걸린 4위 자리를 유지했다.

강등권 싸움 중인 아스톤 빌라는 승점 26점으로 19위에 처졌다.

첼시는 전반 43분 아스톤 빌라의 코트니 하우스에게 선제골을 내주며 끌려갔지만, 후반 15분 크리스티안 풀리시치의 동점골과 2분 뒤 지루의 결승골로 2-1 짜릿한 역전승에 성공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오라방 네이버쇼핑페스타' OK캐쉬백 오퀴즈 정답 공...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오라방 네이버쇼핑페스타' OK캐쉬백 오퀴즈 정답 공개'오라방 네이버쇼핑페스...
김선호 종영소감 "갯마을 차차차, ...
김선호 종영소감 갯마을 차차차, 촬영 내내 힐링(사진=tvN)'...
이민우 '동점 허용 후 아쉬움' [MK...
17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2021 프로야구 KBO 리그' KIA 타...
이준영 '역투를 펼쳐라!' [MK포토]...
17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2021 프로야구 KBO 리그' KIA 타...
권혁경 '부러진 배트를 휘두르며' ...
17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2021 프로야구 KBO 리그' KIA 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17일 [일]

[출석부]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3,000원 팔도비빔면 컵
[포인트 경품]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3,000원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3,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