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폭풍전야의 고요함? 평소와 다를 바 없는 한화 선수단 분위기 [오!쎈 대전] (동영상)

OSEN | 2020.06.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OSEN=대전, 손찬익 기자] 7일 한화-NC전이 열리기 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 한화 선수단의 분위기는 평소와 다를 바 없었다. 코칭스태프의 대대적인 물갈이 후폭풍은 없었다.


한화는 지난 6일 NC전을 앞두고 장종훈 코치를 비롯해 정민태 투수 코치, 박정진 불펜 코치, 김성래 타격 코치, 정현석 타격 보조 코치 등 5명의 코치들에게 귀가 조치를 내렸다.


한화는 이날 전형도 작전 코치, 채종국 수비 코치, 고동진 주루 코치, 차일목 배터리 코치 등 4명의 코치들로 NC전을 치렀다. 투수 코치가 없어 한용덕 감독이 직접 마운드를 방문했고 경기 후반 들어 차일목 배터리 코치가 마운드에 올랐다.


투타 주요 보직 코치 없이 경기를 치르는 촌극 끝에 대패한 한화는 경기 종료 후 새로운 1군 코치진 구성을 발표했다. 1군에서 제외된 장종훈 코치와 김성래 코치는 나란히 육성군 코치로, 정현석 코치는 퓨처스 타격코치로, 정민태 코치와 박정진 코치는 퓨처스 투수 코치와 불펜 코치로 각각 이동했다.


1군 타격 파트는 정경배 메인 타격 코치, 이양기 보조 타격 코치 체제로 구성됐다. 투수 코치는 김해님 코치, 불펜 코치는 마일영 코치가 각각 선임됐다. 수석 코치는 공석으로 남겨둔다.


7일부터 1군 타격 메인 코치직을 맡게 된 정경배 코치는 배팅 케이지 근처에서 선수들의 타격 훈련을 유심히 지켜봤다. 좋은 타구가 나올 때마다 고개를 끄덕이며 흡족한 표정을 지었다.


이양기 타격 보조 코치는 현역 시절 함께 뛰었던 김태균과 이용규의 토스 배팅을 도왔다. 옆에서 공 하나 하나를 정성들여 올려줬다. 투수 파트를 담당하는 김해님 코치와 마일영 코치도 외야에서 선수들의 훈련을 도우며 경기를 준비했다.


한용덕 감독은 경기 전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우리 팀은 앞으로도 미래를 보고 야구를 해야 한다. 최근까지 2군에서 선수들을 오래 봤으니 좋은 선수가 있으면 추천해달라고 했다. 당장 2군 선수를 많이 쓸 순 없겠지만 조금 변화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부상 선수들이 빨리 복귀해야 하고 분위기 전환도 필요하다. 여러 가지가 있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한화는 이용규(중견수)-정은원(2루수)-김태균(1루수)-최진행(좌익수)-이성열(지명타자)-정진호(우익수)-송광민(3루수)-최재훈(포수)-노시환(유격수)으로 타순을 구성했다. /what@osen.co.kr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출발! 비디오 여행' 라스트 듀얼: 최후의 결투ㆍ정글...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출발! 비디오 여행' 라스트 듀얼: 최후의 결투(사진제공=MBC)'출발! 비디오 여...
[단독] 아름다운 악녀 전설, 원로 ...
원로 배우 최지희가 17일 을지로 백병원에서 타계했다. 최지희는...
그것이알고싶다 사찰서 아들 사망...
'그것이알고싶다' 사찰서 아들 사망케한 母 전신 2천번 이...
[홍성규 대기자의 '스타 메모리'] ...
[비즈엔터 홍성규 기자] ▲가수 김경호(비즈엔터DB)김경호는 이...
학폭 의혹 이재영, 이다영 출국날...
'학폭 의혹' 이재영, 이다영 출국날…母 김경희 씨 남긴말...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17일 [일]

[출석부]
투썸플레이스 떠먹는 아이스박스 팔도비빔면 컵
[포인트 경품]
투썸플레이스 떠먹는 아이스박스 투썸플레이스 떠먹는 아이스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