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상주상무, 강상우 3연속·권경원 2연속 BEST11에 선정

국제뉴스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상주상무 강상우와 권경원이 '하나원큐 K리그1 2020' 4라운드 대구전 BEST11에 선정됐다.


강상우는 지난 2라운드 강원전부터 세 경기 연속, 권경원은 3라운드 광주전부터 두 경기 연속 BEST11 선정의 영예를 안았다. K리그1을 통틀어 현재까지 세 경기 연속 선정은 강상우가 유일하다.

강상우는 지난달 29일(금) DGB 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4라운드 대구FC와 경기에서 후반 16분 송승민의 득점을 어시스트하며 팀을 패배에서 구했다. 권경원 역시 센터백으로 선발 출전해 견고한 포백라인을 형성하며 전·후반 몰아치는 대구의 공격을 막아냈다.


더욱 놀라운 건 이들의 활약이 꾸준했다는 점이다. 강상우는 2,3라운드에서 연속골을 기록하며 팀의 2연승을 견인했다. 4라운드서는 송승민의 골을 어시스트하며 세 경기 연속 공격 포인트를 올렸다. 포지션 변화에도 능숙했다. 지난 시즌 윙백으로 출전했던 강상우는 올 시즌 울산전을 제외한 세 경기서 모두 2선 측면 미드필더로 출전해 활약을 펼쳤다.

강상우 선수강상우 선수

이에 대해 강상우는 "3주 연속 베스트일레븐에 선정돼 팬들과 하나님께 감사드린다. 개인적으로도 정말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앞으로도 좋은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권경원 역시 개막 이후 네 경기 모두 선발 출전해 상주의 수비를 책임졌다. 울산전 패배를 제외하곤 지난 4라운드 대구전 1실점이 전부다. 네 경기 중 두 경기서 무실점 승리를 거두며 권경원은 센터백으로서 탄탄한 포백라인의 중심을 맡고 있다. 두 경기 연속 BEST11은 권경원을 비롯해 주니오(울산), 홍정호(전북), 고무열(강원)이 유일하다. 내로라하는 선수들과 함께 권경원이 이름을 올리며 국가대표 센터백의 위엄을 증명했다.

권경원 선수 (서지공/.ㅅ 상 ㄹ듯 ㅏㅓ권경원 선수 (사진제공/상주상무)

이에 대해 권경원은 "그저 감사할 따름이다. 내가 잘했다기보다는 주위 동료들이 잘 도와준 덕이다. 다가오는 부산전 또한 군인정신으로 최선을 다해 좋은 경기를 할 수 있도록 잘 준비하겠다"고 소감과 각오를 전했다.


한편, 상주는 오는 6일 오후 7시 구덕운동장에서 부산아이파크와 '하나원큐 K리그1 2020' 5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583명...국내발생 553명, ...
(서울=국제뉴스) 안종원 기자 = 25일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83명 늘었다.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
유튜브 아동학대 실체?…비글부부 ...
MBC '뉴스데스크' 방송 캡처[한스경제=허지형 기자] 크리에이터 ...
넷플릭스 손잡은 K-콘텐츠 `글로벌...
한류가 새로운 발전단계로 나아가고 있다. 코로나19...
뽕숭아학당, 제2회 트육대 개회…...
'뽕숭아학당'은 25일 방송에서 '트육대' 2회를 열었다. 이날 이...
MCND, 스트레이 키즈 Back Do커버!...
그룹MCND가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의'Back Door'완벽 커버를...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1월 26일 [목]

[출석부]
매운새우깡
[포인트경매]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