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영상] UFC 은가누, 마침내 ‘우상’ 마이크 타이슨 만났다

한국스포츠경제 | 2020.05.1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UFC 프란시스 은가누(왼쪽)와 마이크 타이슨. /UFC 은가누 유튜브 캡처
UFC 프란시스 은가누(왼쪽)와 마이크 타이슨. /UFC 은가누 유튜브 캡처

[한국스포츠경제=이상빈 기자] UFC 헤비급 랭킹 2위 프란시스 은가누(34)가 우상으로 여기는 전 헤비급 세계 챔피언 마이크 타이슨(54)과 만났다.


미국에 체류 중인 은가누는 14일(이하 현지 시각) 타이슨과 ‘Hotboxin' Podcast’에 동반 출연해 만남을 가졌다.


스튜디오에서 타이슨에게 직접 복싱 스킬을 전수받으며 흥미로운 시간을 보냈다.

1986년 아프리카 카메룬 수도 바티에에서 태어난 은가누는 어려운 가정 형편 탓에 어려서부터 막노동으로 생계를 유지했다. 하지만 막노동으로는 인생을 여유롭게 살지 못한다는 것을 깨닫고 전 재산을 챙겨 프랑스로 떠난다.


종합격투기(MMA)보다 먼저 복싱을 시작한 은가누는 타이슨을 동경했다. 파리 체육관 코치로부터 MMA 전향을 권유받아 마침내 스물일곱 늦은 나이에 커리어를 시작했다.

UFC 249에서 로젠스트루이크(왼쪽)를 펀치로 보내는 은가누. /UFC 브라질

현재 한 경기를 뛰면 기본 대전료(파이트머니)로 2억 원 이상을 받는 세계적인 UFC 파이터로 성장했다.


은가누는 10일 UFC 249에서 자이르지뉴 로젠스트루이크(32)를 1라운드 20초 만에 펀치로 잠재우고 4연승을 질주했다.


은가누가 평생을 동경한 타이슨은 50대 중반에 링 복귀를 추진하고 있다.

 
 
 
 

 
 
 
 
 
 
 
 
 

Don’t miss our @hotboxinpodcast episode tonight at 6pmPT YouTube.com/miketyson


Francis Ngannou(@francisngannou)님의 공유 게시물님,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이순자·반기문 등 노태우 추모행렬…천주교식 입관식...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위원장이 28일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故) 노태우 전 대통...
송원석, 사내 맞선 주연 합류…홍...
배우 송원석이 SBS 드라마 '홍천기' '원더우먼'에 이어 '사내 맞...
'스폰서' 한채영, 치명적 팜므파탈...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스폰서' 한채영(사진제공=빅토리콘...
디어유 공모주 청약 수요예측·공...
디어유 공모주 청약 수요예측·공모가·기관 경쟁률 알아보기(사...
모양·맛 우수··· 고구마 신품...
올해 개발된 고구마 신품종 '소담미' 사진 /사진제공=농촌...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28일 [목]

[출석부]
빽다방 소세지빵앗!메리카노(HOT)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빽다방 소세지빵앗!메리카노(HOT) 빽다방 소세지빵앗!메리카노(H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