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伊 과학자, “아탈란타-발렌시아전, 코로나19 확대 촉매”

스포탈코리아 | 2020.03.2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유럽 전역이 코로나19 바이러스 고통에 허덕이는 가운데 이탈리아와 스페인이 가장 심각하다. 두 국가를 대표해 맞붙었던 대결이 비극의 시작일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스페인 매체 ‘아스’는 지난 25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면역학자인 프란체스코 르 포케와 인터뷰에서 지난 2월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아탈란타 대 발렌시아의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1차전을 문제 삼았다.

포케는 “바이러스 확산에 여러 촉매제가 있었고, 두 팀의 경기도 그 중에 하나일 가능성이 있다. 수천명의 사람들이 같이 모여 포옹하고, 소리 질렀다. 이는 바이러스 퍼지기 좋은 조건이다”라고 지적했다.

그의 말이 일리가 있었다. 발렌시아는 현재 선수단 35%가 감염되었고, 아탈란타 골키퍼 마르코 스포티엘로도 양성 판정을 받았다.

또한, 이탈리아와 스페인은 유럽에서 가장 많은 확진자가 생겼다. 두 국가를 합쳐 확진자는 12만 명에 접근하고 있으며, 사망자도 1만 명을 넘어섰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0 0
저작권자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더블캐스팅’ 베르테르 창작진 선택 정원철X심수영X...
tvN : ‘더블캐스팅’[헤럴드POP=최하늘 기자]본선 3차 진출자 12명이 정해졌다.28일 방송된 tvN ‘더블캐...
"진성 지원자 배려"… 2021학년도 ...
2021학년도 4개 사관학교(육,해,공,국군간호사관학교)의 전형방...
"내년에 와주세요" 봄꽃 명소 줄줄...
Your browser does not support the video tag.[앵커]코로나19 ...
'그알', '박사'=조주빈 포함 조직?...
[스타뉴스 한해선 기자] /사진=SBS '그것이 알고싶다' 방송화면 ...
정부대책, 하루만에…중기업계 '고...
김기문 중기중앙회 회장이 26일 서울 중기중앙회에서 ‘코로나19...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3월 29일 [일]

[출석부]
역전우동 옛날우동
[포인트경매]
굽네 고추 바사삭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