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리버풀 데뷔전' 미나미노, 베스트11 중 최하평점 6.1점

OSEN | 2020.01.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OSEN=서정환 기자] 미나미노 타쿠미(25, 리버풀)의 영국무대 데뷔전은 실망스러웠다. 


리버풀은 6일 새벽(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홈구장 안필드에서 벌어진 ‘2019-2020 FA컵 3라운드’에서 에버튼을 1-0으로 제압했다. 리버풀은 32강에 안착했다.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일본인 미드필더 미나미노 타쿠미의 데뷔전으로 관심을 모았다. 위르겐 클롭 감독은 4-2-3-1 포메이션에서 최전방 오리기를 받치는 2선으로 존스, 미나미노, 엘리엇을 투입했다. 데뷔전으로 선발로 나선 미나미노의 활약상에 큰 관심이 모아졌다. 


미나미노는 중원에서 정교한 숏패스 위주로 경기를 풀었다. 프리미어리그 수준의 거친 몸싸움에 다소 고전하는 모습도 보였다. 미나미노는 전반 27분 중원에서 드리블을 하던 중 태클에 걸려 넘어지는 등 피지컬에서 밀렸다. 


미나미노는 전반 45분 최전방에서 골키퍼와 경합했지만 슈팅을 못했다. 미나미노는 압박을 이겨내지 못하는 모습을 자주 보였다. 미나미노는 70분을 뛰고 채임벌린과 교대했다.


경기 후 ‘후스코어드닷컴’은 미나미노에게 평점 6.1점을 줬다. 리버풀 베스트11 중 최하평점이다. 결승골을 넣은 커티스 존스가 7.6점으로 골키퍼 아드리안과 함께 가장 평가가 좋았다. 수비수 고메즈가 7.4점, 결승골을 어시스트한 오리기가 7.1점을 받았다. / jasonseo34@osen.co.kr 



0 0
저작권자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김준희, 레드 비키니로 섹시美 ''내일은 시댁가 오늘 ...
[OSEN=하수정 기자] 김준희가 비키니 수영복으로 섹시한 매력을 발산했다.김준희는 4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
우리액터스, 전화 응대 위해 한 행...
권민아의 현 소속사인 우리액터스가 권민아의 현재 상태를 전하...
'천상지천' 유튜버K 인터뷰 "가족...
유튜버K가 운영하는 '천상지천' 단체가 화제다.(출처=MBC 캡처) ...
'온앤오프' 성시경X밥굽남, 채소 ...
[스타뉴스 이주영 인턴기자] /사진=tvN'온앤오프' 방송화면 캡처...
'샛별이' 도상우, 한선화에 고백.....
[스타뉴스 이주영 인턴기자] /사진=SBS '편의점 샛별이' 방송 화...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7월 5일 [일]

[출석부]
GS25 2천원권
[포인트경매]
스타벅스 아이스 카라멜마키아또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