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벤투호, 오는 10월 A 매치 , 서울-천안 개최 확정 (1)

RTKnews | 2018.09.2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대한축구협회 제공
대한축구협회 제공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의 10월 두 차례 A매치(국가대표팀간 경기) 장소가 확정되었다. 


.벤투호는 10월 1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남미의 강호 우루과이와 맞붙고, 같은 달 16일에는 천안종합운동장에서 파나마와 대결한다.


경기 시간은 동일하게 오후 8시이다.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A매치가 열리는 건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9차전 이란과 경기가 열렸던 2017년 8월 31일 이후 1년여 만이다.


특히 벤투 감독이 한국 사령탑을 맡은 후 A매치 2경기 연속 매진을 기록해 상암벌에도 만원 관중이 들어찰지 주목된다.


서울월드컵경기장이 만원 관중을 이룬 건 2013년 10월 12일 열린 브라질과의 친선경기(관중 6만5천여 명)가 마지막이었다. 

벤투호에 대한 축구팬의 기대가 큰 데다 우루과이는 루이스 수아레스(FC바르셀로나)와 에딘손 카바니(파리 생제르맹) 등 화려한 멤버를 보유하고 있는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5위의 강팀이어서 관심이 주목되고 있다. 


대한축구협회는 애초 우루과이전 개최 장소로 유력했던 부산 아시아드주경기장이 잔디 상태 악화로 개최를 포기함에 따라 10월 A매치 장소를 구하는 데 어려움을 겪었지만 서울월드컵경기장 측이 개최를 수락했다.

0 0
저작권자 ⓒ RTK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속보] 박원순 시장 실종 신고…경찰 소재 파악 중
박원순 서울시장이 12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특별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제295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
[속보] “박원순 서울시장 유언 남...
경찰, 성북동 인근에 기동대 투입해 수색 예정“성북동 인근에서...
[TF사진관] 이정현-이레, 흑백으로...
배우 이정현(왼쪽)과 이레가 9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
할리우드 배우 나야 리베라 호수에...
viewer 나야 리베라 SNS 캡처할리우드 배우 나야 리베라가 ...
[TF사진관] 강동원, 출구없는 살인...
배우 강동원이 9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7월 9일 [목]

[출석부]
삼립 신선꿀호떡립
[포인트경매]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