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프로축구연맹, 클럽별 2018시즌 우선지명 선수 명단 발표

한국스포츠경제 | 2017.10.1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프로축구연맹
/사진=프로축구연맹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2018시즌 클럽의 우선지명 선수 명단이 발표됐다. 총 125명의 유망주가 각 구단의 지명을 받게 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8일 보도자료를 통해 클럽별 우선지명 선수 명단을 공식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K리그 클래식(1부리그) 12개 팀은 총 76명의 유망주를 지명했다. 울산현대와 포항스틸러스가 가장 많은 11명을 지명했고, 서울(9명), 수원삼성, 광주(각 7명), 전북, 전남(각 6명), 제주, 강원(각 5명), 인천(4명), 상주(3명), 대구(2명)이 각각 우선지명 선수 명단을 제출했다.


K리그 챌린지(2부리그)에서는 총 8개팀에서 49명을 우선지명 선수로 지명했다. 부산이 10명으로 가장 많았고, 성남과 대전이 각 8명, 수원FC(7명), 부천, 경남(5명), 서울E(4명), 안양이 2명을 지명했다.


올해 우선지명을 받은 125명의 선수 중 내년 K리그 무대에 바로 진출하는 선수는 인천과 계약 후 독일 진출이 예정된 정우영을 제외하고 총 12명이다. K리그 클래식에서는 오세훈, 김규형(이상 울산), 전세진, 최정훈(이상 수원), 이상수(포항) 등이, K리그 챌린지에서는 박태준, 김소웅(이상 성남), 박경민, 박호영, 이상준(이상 부산), 김세윤(대전), 강신우(경남)이 고교 졸업 후 바로 프로 무대를 밟는다.


2016시즌부터 신인은 우선지명과 자유선발을 통해 각 구단에 입단하게 된다. K리그 구단 산하 유소년 클럽 출신 신인선수는 클럽 우선지명으로 해당 구단에 입단하는 것이 원칙이다. 구단은 클럽 우선지명 선수에게 계약금을 지급할 수 있고, 계약금 최고 1억 5천만원, 계약기간 5년, 기본급 3,600만원으로 계약할 수 있다. 계약급 미지급 선수는 계약기간 3~5년, 기본급 2,000만원~3,600만원이다. 한편, 우선지명 되지 않은 선수는 10월부터 자율적으로 소속 클럽을 포함한 모든 프로클럽과 입단 협의를 할 수 있다.


우선지명 선수를 제외하고 2016시즌부터 입단하는 모든 신인선수들은 자유선발로 선발한다. 각 구단은 S등급(계약금-최고 1억 5천만원, 기본급-3,600만원, 계약기간-5년) 3명을 자유선발 할 수 있고, 계약금을 지급하지 않는 A등급(기본급-2,400~3,600만원, 계약기간-3~5년), B등급(기본급-2,000만원, 계약기간-1년) 선수를 무제한으로 영입할 수 있다.


한편, 프로클럽이 특별한 사유 없이 우선지명선수의 입단을 지연할 경우, 우선지명의 효력은 3년으로 한다. 해당 기간이 경과하면 우선지명의 효력은 자동 소멸된다. 단, 4년제 대학교 휴학기간, 실업 및 해외 프로/아마리그 등록 기간, 군대 기간은 3년의 효력 기간에서 제외한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이무진,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첫 OST 주자. 비와 ...
이무진이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OST 첫 주자로 발탁되었다.이무진이 부른 '슬기로운 의...
경남FC유소년재단, NH농협은행 경...
경남FC유소년재단, NH농협은행 경남본부 통해 경남 유소년 축구 ...
로얄앤컴퍼니, 습도 높은 장마철 ...
덥고 습한 장마철이 다가오며 위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하승진, 딸 지해 승급 심사에 최장...
하승진이 딸 지해의 태권도 승급 심사 현장에서 평균 신장210cm...
민서, 러블리펑키 넘나드는 놀라운...
가수 겸 배우 민서가 펑키한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KBS 2...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9일 [토]

[출석부]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 참깨라면
[포인트 경품]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