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라이프

서울패션위크 디지털 전화위복…전 세계 7,443만 뷰 기록적 흥행

웨딩21뉴스 | 2021.11.2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시가 코로나 국면에서 위축된 패션산업을 지원하기 위해 작년부터 시도한 100% 사전제작의 디지털 '서울패션위크'가 높은 완성도로 코로나 이전을 뛰어넘는 흥행을 끌어냈다.
?

경복궁?덕수궁 등 5대 고궁을 비롯해 서울의 과거-현재-미래를 아우르는 다양한 명소에서 100% 디지털 패션쇼로 열린 '2022S/S 서울패션위크'가 한 달 만에 유튜브 171만 뷰, 틱톡 7,200만 뷰, 인스타그램 55만 뷰, 페이스북 17만 뷰로 총 7,443만 뷰를 달성했다. 전 시즌에는 한 달 간 472만 뷰가 나왔다.

패션쇼 영상 외에도 글로벌 앰버서더 카이와 DPR라이브, 헤이즈, 이희문 등의 공연 등 다양한 영상 콘텐츠를 기획해 디지털 방식으로 열린 '서울패션위크'의 장점을 극대화하며 K-POP의 위상을 드높였다.

해외 주요 매체에서도 100회 이상 보도되며 '서울패션위크'에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대표적인 성과로는 '서울패션위크'에 참가한 '비뮈에트'와 '까이에' 2개 브랜드는 서울시의 지원으로 국내 최초로 글로벌 커머스 '파페치(Farfetch)'와 독점계약을 맺고 입점을 확정지었다. '비건타이거'는 글로벌 대표 쇼룸인 '분 파리(Boon Paris)'와 수주계약을 성사해 1억여 원의 매출을 올렸다.

또한 글로벌 B2B 온라인 플랫폼인 '르뉴블랙(LE NEW BLACK)'에는 16개 브랜드의 입점을 지원, 현재 2억원 규모의 수주상담을 진행하는 등 해외 세일즈 채널을 통한 글로벌 진출을 확정지었다.

한편, 서울시는 내년 3월 개최 예정인 2022F/W 서울패션위크는 단계적 일상회복에 맞춰 오프라인 패션쇼를 검토하고 있다. 오프라인 서울패션위크가 열리게 된다면 2019년 10월에 열렸던 2020S/S 서울패션위크 이후 약 2년 반 만이다.

박대우 서울시 경제일자리기획관은 "이번 서울패션위크는 서울의 600년 역사를 대표하는 명소와 K패션의 독창적인 스타일, 그리고 영상 콘텐츠에 익숙한 MZ세대식 플랫폼을 연계한 마케팅 3박자가 어우러져 전 연령층의 호응과 전 세계적인 관심을 이끌어내는 흥행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원 데이 위드 아델' 한국 버전으로 재탄생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원 데이 위드 아델'(사진제공=MBC)세계적인 팝 스타 아델이 6년 만의 새 앨범 ...
정우성과 광고촬영 이병헌·이정재...
사진: 정우성 인스타그램배우 정우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
이재환 재산홀딩스 회장, 여직원 ...
이재환 (사진-MBC 뉴스 캡쳐)CJ 오너가의 일원 이재환 재산홀딩...
충북대 클로소이드팀, 자율주행자...
김수갑 총장이 클로소이드팀을 응원하고 있다.(제공=충북대학교)...
수훈선수 김지원, 팀원들의 격한 ...
(MHN스포츠 이지숙 기자) 30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2021-2...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1월 30일 [화]

[출석부]
투썸플레이스 1만원권 불닭볶음면
[포인트 경품]
투썸플레이스 1만원권 투썸플레이스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