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라이프

국순당, 대한민국디자인대상서 국무총리상 수상

한국스포츠경제 | 2021.10.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image
[한스경제=양지원 기자] 국순당이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제23회 대한민국디자인대상’ 시상식에서 디자인경영부문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대한민국디자인대상은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창의적 디자인경영으로 국가 디자인산업 발전에 기여한 기업 및 지자체, 유공자를 발굴해 포상하는 제도다. 올해 는 6일 서울 서초구 aT센터 3층 아고라관에서 진행됐다.

국순당은 백세주, 복원주 법고창신, 막걸리 등 좋은 제품을 개발하여 약주 및 막걸리 시장의 성장을 주도하고 전 세계 50여 개국에 수출해 전통주의 우수함을 알리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국순당은 백세주의 용기 디자인에 한옥의 처마와 기둥, 한복 소매선 등의 부드러운 곡선을 적용해 한국적인 아름다움과 편리함을 표현했다. 전통주의 색과 향 등 한국적 ‘맛’을 잘 느낄 수 있는 전용 잔을 개발하고 이를 전통주와 세트로 소개해 우리나라의 즐기는 술자리 문화를 전파하고 있다. 백세주는 정부에서 세계에 알릴 우리 주요 상품을 선정하여 지원하는 ‘우수문화상품’에 주류최초로 지정돼 우리나라 문화상품으로 인정받고 있다.

또 국순당은 사라진 옛 전통주를 복원한 법고창신 제품을 선보이며 도자기를 활용한 디자인을 개발했다.

이외에도 국순당은 우리술의 소비시장 확대를 위한 적극적인 패키지 개발에도 앞장서고 있다. 막걸리 최초로 캔 용기를 도입하고 특허기술인 발효제어기술을 접목해 개발한 국순당 생막걸리에 완전 밀폐 캡을 적용하는 등 막걸리의 새로운 포장 기술을 개발했다.

최근에는 주요 막걸리 용기를 재활용이 용이한 투명페트병으로 변경하고 재활용을 위해 분리배출이 용이하도록 라벨에 절취선을 적용하는 등 환경 보존에도 앞장서고 있다.

국순당 관계자는 “국순당은 술을 빚기 전에 먼저 사람을 생각하는 철학으로 사용자 중심의 디자인을 개발하여 전통주의 가치를 높이는 데 기여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환경을 최우선 고려하고 전통주의 가치를 높일 수 있는 디자인과 포장기술을 통해 전통주의 세계화와 환경보호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양지원 기자
/양지원 기자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서해훼리호 침몰사고, '꼬리에 꼬리를 무는 그날 이야...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꼬꼬무' 다음주 예고(사진=SBS 방송화면 캡처)1993년 서해훼리호 침몰 사고가 ...
[종합] '내일은 국민가수' 본선 1...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지세희(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
"감정 변화에 중점"…박지훈, 변화...
박지훈이 다섯 번째 미니 앨범 'HOT&COLD' 발매 쇼케이스를 ...
충남도의회, 언론 홍보 역량 강화 ...
신동헌처장등의회사무처직원들이공직선거법등교육(충남=국제뉴스...
2021 프로야구 순위, 29일 선발투...
2021 프로야구 일정,순위 (출처=KBO홈페이지)두산과 SSG 문학경...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29일 [금]

[출석부]
롯데리아 T-Rex 버거 세트 불닭볶음면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T-Rex 버거 세트 롯데리아 T-Rex 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