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라이프

메종바로바우, 봄 맞이 쿠션 스타일링법 제안

웨딩21뉴스 | 2021.05.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집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며 주거공간에 대한 인식이 바뀌고 있다.

통계청에 따르면 국내 홈 인테리어 시장은 2016년 12조 5,000억 원 규모에서 2023년 18조 원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지난해부터는 삶의 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집 꾸미기'에 돈과 시간을 쓰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어 리빙 시장이 더 커질 것으로 예상한다.

이에 유러피안 라이프스타일 편집숍 메종바로바우가 포인트가 되는 패브릭 쿠션으로 집안 분위기를 바꿀 수 있는 홈스타일링 방법을 제안한다.?
?

▶ 화려한 패턴으로 포인트를!

가장 손쉬운 홈스타일링은 화려한 패턴 쿠션을 들이는 것이다. 무늬가 있는 쿠션은 ?하나만으로도 존재감이 돋보여 포인트가 될 수 있다. 그리고 패턴과 패턴을 매칭하면 더욱 화려함을 느낄 수 있어 눈에 띄는 칼라 홈스타일링이 완성된다.
?

▶ 모던한 무지 쿠션은 색상으로 포인트를!

약간 톤 다운된 유럽의 색상을 연상시키는 벨기에 수입의 잔잔한 골이 있는 무지 쿠션은 어디든지 무난하게 매칭할 수 있다. 기존에 가지고 있던 쿠션이 있다면 봄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게 포인트가 되는 컬러를 선택하는 것도 방법이다.?

또한 무지 쿠션은 다른 패턴 쿠션과 함께 두었을 때 더 조화롭게 스타일링을 할 수 있는 장점이 있고, 패턴 매치가 어렵다면 무지 쿠션에서 색상으로 포인트를 주는 방법도 있다.
?

▶ 조금씩 다른 재질감으로 돋보이는 포인트를!

같은 스타일의 쿠션이어도 앞, 뒷면의 질감을 달리해 배치했을 때 색다른 느낌을 줄 수 있다. 영국 수입 패브릭 3종이 조합된 양면 쿠션으로 트위드와 위브 그리고 벨벳 질감으로 더욱 고급스러운 홈스타일링을 연출할 수 있다.

메종바로바우 강수진 이사는 "집콕족이 증가하면서 집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지다 보니 자연스레 홈 인테리어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라며 "가구로 변화를 주기 어렵다면 포인트가 되는 쿠션으로 집안 분위기를 바꿔보는 것을 추천한다"라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강일홍의 클로즈업] 연예계 빌딩 재테크, 곱지 않은 ...
배우 김태희(왼쪽)와 하정우는 보유한 일부 건물을 최근 되팔아 각각 71억, 46억 원의 시세차익을 냈다. 김...
화미사, 순수 자연 유래 성분으로 ...
리얼 클린 뷰티 브랜드 화미사가 미세먼지가 한창인 요즘 예민해...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7일 [월]

[출석부]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 경품]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