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TV줌인] ‘삼시세끼’ 유해진X남주혁, 이 조합 끌릴 수밖에(feat. 아재개그)

이타임즈 | 2016.07.2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TV리포트=박귀임 기자] ‘삼시세끼" 유해진과 남주혁이 기가 막힌 조합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여기에 아재개그가 큰 몫을 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 고창 편에서는 차승원 유해진 손호준 남주혁 등이 농촌 생활에 적응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삼시세끼"에서 차승원 유해진 손호준 남주혁 등은 일어나자마자 아침 준비를 시작했다. 아침 메뉴는 깍두기 볶음밥.


깍두기 볶음밥을 위해 유해진과 남주혁은 솥에 불을 지폈다. 이 때 유해진은 상황극을 하며 아재개그를 날렸다. 그동안 유해진의 아재개그에 별다른 반응이 없었던 남주혁은 바로 받아치며 적극적으로 했다. 이에 유해진은 만족스러워했다.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유해진은 “(논에 가져갈)낫을 달라”며 “낫토 줘라. 길게 늘어나는 것”이라고 아재개그를 했다. 이에 남주혁은 “낮도 주고 밤도 주고”라고 말했다. 차승원은 “내가 웃으면 진짜 웃긴 건데 정말 웃겼다”며 남주혁의 아재개그를 인정했다.


남주혁은 “아재 개그가 나날이 늘어가고 있다. 행복하다. 촬영 4회차 쯤 되면 모든 대화에 아재 개그가 들어가지 않을까 싶다”라며 아재개그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유해진이 없을 때도 남주혁의 아재개그는 이어졌다. 잔치국수에 필요한 지단을 축구선수라 칭한 것. 손호준도 이를 받아주며 상황을 재미있게 만들었다. 


이렇듯 유해진과 남주혁은 만났다 하면 유쾌한 분위기를 만들며 극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남주혁의 아재개그가 늘수록 유해진과의 호흡은 더 좋아질 것으로 보인다. 상황극을 좋아하는 유해진과 아재개그에 자신감이 붙은 남주혁이 또 어떤 호흡을 만들어낼지 이목이 쏠린다.


한편 ‘삼시세끼"는 스타들이 도시를 벗어나 자연을 즐기면서 생활하는 모습을 담은 프로그램이다.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45분 방송.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tvN ‘삼시세끼" 고창편 화면 캡처


Copyright TV리포트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0 0

  • 이타임즈 인기 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저작권자 ⓒ 이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진태현♥?박시은, 임신 준비 위한 대장정..'유명한 곳...
[OSEN=최나영 기자] SBS &lsquo동상이몽 시즌 2 - 너는 내 운명&rsquo에서는 진태현&hearts박시은 부부가 ...
김혜수, 블랙 튜브톱드레스 입고 ...
[OSEN=김보라 기자] 시상식에 참석하는 배우 김혜수의 무대 뒤 ...
한지민 누드톤 드레스..요정이 있...
[OSEN=최나영 기자] 배우 한지민이 누드톤 드레스를 입고 감탄을...
[★포토]조여정 '노란 큐티 드레스...
[스타뉴스 이동훈 기자] 배우 조여정이 5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
"디벨롭 시키면 돼요" 유노윤호, ...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유노윤호 리폼(사진제공=MBC)디벨롭 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6월 6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