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범죄도시 4 1천만명 돌파…한국영화 시리즈 첫 트리플 천만

나남뉴스 | 2024.05.1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배우 마동석 주연의 액션 영화 '범죄도시?4'가 15일 천만 영화의 반열에 올랐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4편까지 나온 '범죄도시' 시리즈는 한국 영화 시리즈 최초로 '트리플 천만'을 달성했다.

배급사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범죄도시?4'는 이날 오전 누적 관객 수 1천만명을 돌파했다.

'범죄도시?2'(1천269만명)와 '범죄도시?3'(1천68만명)에 이어 시리즈에서 세 번째 천만 영화가 탄생한 것이다.

지금까지 국내 개봉작 중 세 편의 천만 영화를 낸 시리즈는 할리우드 영화 '어벤져스' 시리즈가 유일했다. 한국 영화로는 '범죄도시' 시리즈가 첫 사례다.

청소년 관람 불가 등급으로 유일하게 1천만명에 못 미친 '범죄도시'(688만명)를 포함하면 시리즈의 전체 누적 관객 수는 4천만명을 넘어선다.

지난달 24일 극장에 걸린 '범죄도시?4'는 개봉 22일째에 1천만명을 돌파했다.

천만 영화가 되는 데 걸린 시간이 '범죄도시' 시리즈 작품 가운데 가장 짧았다. '범죄도시?2'와 '범죄도시?3'는 각각 개봉 25일째, 32일째에 천만 영화가 됐다.

'범죄도시?4'는 개봉 시점도 좋았다. 영화관 입장권 할인이 적용되는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인 '문화가 있는 날' 개봉해 첫날에만 82만명을 끌어모았고, 근로자의 날(5월 1일)과 어린이날 대체공휴일(6일)도 흥행에 유리하게 작용했다.

'범죄도시?4'는 장재현 감독의 '파묘'에 이어 올해 두 번째 천만 영화다. 역대 한국 영화로는 24번째 천만 영화고, 외국 영화를 포함한 전체 개봉작으로는 33번째다.

마동석은 '부산행'(2016), '신과 함께-죄와 벌'(2017), '신과 함께-인과 연'(2018), '범죄도시?2', '범죄도시?3'에 이번 작품까지 모두 여섯 편의 천만 영화에 출연한 배우가 됐다. 한국 배우로는 최다 기록으로, 흥행 보증 수표의 입지를 굳혔다.

'범죄도시?4'는 괴력의 형사 마석도(마동석 분)가 필리핀에 근거지를 둔 온라인 불법 도박 조직을 소탕하는 이야기다. 마동석 특유의 액션과 유머를 부각했고, 마석도의 조력자 장이수 역을 맡은 박지환의 코믹 연기가 호평받았다.

'범죄도시' 시리즈 1∼3편의 무술감독을 맡았던 허명행 감독이 '범죄도시?4'를 연출했다. 올해 1월 공개된 넷플릭스 영화 '황야'에 이어 허 감독의 두 번째 연출작이다.

극장가의 관심은 '범죄도시?4'의 극장 상영 기간 최종 관객 수가 얼마나 될지에 쏠린다. '범죄도시?2'와 '범죄도시?3'보다 빨리 천만 영화에 오른 만큼, 이들의 기록을 뛰어넘을 수 있다는 관측이 힘을 얻고 있다.

0 0
저작권자 ⓒ 나남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5월 24일 [금]

[출석부]
GS칼텍스주유쿠폰20,000원 페레로로쉐
[포인트 경품]
GS칼텍스주유쿠폰20,000원 GS칼텍스주유쿠폰20,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