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지니 TV 오리지널 ‘야한(夜限) 사진관’ 주원, 의문의 장소에서 박기웅 실종 전단지 발견? 오늘(22일), 유성주 뒤에 숨은 진짜 흑막의 정체 밝혀진다!

이슈와뉴스 | 2024.04.2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사진제공 : 스튜디오지니
사진제공 : 스튜디오지니

지니 TV 오리지널 ‘야한(夜限) 사진관’ 주원이 의문의 장소에서 삼촌 박기웅의 실종 전단지를 발견한다. 여기에 제작진이 “오늘(22일), 유성주 뒤에 숨은 진짜 흑막의 정체가 밝혀진다”고 예고, 본방사수 욕구를 최대치로 끌어올린다.

지니 TV 오리지널 ‘야한(夜限) 사진관’(연출 송현욱, 극본 김이랑, 기획 KT스튜디오지니, 제작 슬링샷 스튜디오, 씨제스 스튜디오)이 후반부에 접어들면서, 이현오(유성주)와 관련된 거대 악의 미스터리를 터뜨리며 전환점을 맞았다. 바로 김윤철(박두식) 사건, 한봄(권나라)의 부모와 서기주(주원)의 삼촌 서기원(박기웅)의 목숨을 앗아간 장진 터널 사고가 모두 그와 깊게 관련됐다는 사실이 드러난 것이다.

그 진실을 추적 중인 기주와 봄이 주목한 건 별장 살인사건의 피해자 강형일과 조성태, 그리고 이현오의 연결 고리였다. 전 동부지검장이자 현 법무부장관인 이현오가 ‘보험’이라 불릴 정도로 전과자들의 뒤를 봐주고 있다는 건 약점이 있다는 걸 의미했다. 그리고 이 의문은 장진 터널 사고로 이어졌다. 미성년자 강형일이 음주운전으로 터널에서 사람을 죽인 사건이었다. 당시 그가 운전한 차량의 소유주는 바로 이현오였고, 그는 대형 로폄 변호사까지 붙여 감형에 일조했다. 이를 계기로 만들어진 커넥션은 별장 사건까지 이어졌다.

그러나 이현오가 사건에 연루되어 있다는 정황만 짐작할 뿐, 별장 사건의 진범에 관한 실마리는 못 찾은 상황. 이에 오늘(22일), 사진관 크루는 별장 주인 김성수 조사에 나설 예정이다. 사건 발생 당시 김성수는 해외에 체류 중인 것으로 알려져, 조사를 받지 않았다. 당시 사건 공판 검사였던 봄이 이에 대한 이의를 제기했으나, 이현오가 사건을 은폐했다.

이와 관련 공개된 스틸컷에는 기주가 김성수를 조사하다 예상치 못했던 물건을 발견한 순간을 담고 있다. 바로 삼촌 기원의 실종 전단지다. 기주가 누구의 집에서 이를 발견했는지, 궁금증이 대폭 상승한 순간이다. 이 가운데 “진범의 정체가 월요일 밤을 충격으로 강타할 것”이란 제작진의 전언까지 더해졌다. 지난 방송 직후 공개된 12회 예고 영상에서 “삼촌을 죽인 것도 너였어!”라는 기주의 분노의 강도를 보면, 역시나 장진 터널 사고와 김윤철 사건의 진범이 한 사람으로 이어진다는 것을 짐작할 수 있다. 드디어 미스터리의 베일이 벗겨질 12회 본방송에 기대감이 폭발하는 대목이다.

지니 TV 오리지널 ‘야한(夜限) 사진관’ 12회는 오늘(22일) 월요일 밤 10시 지니 TV, 지니 TV 모바일, ENA에서 방송된다.

5 0
저작권자 ⓒ 이슈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5월 18일 [토]

[출석부]
메가MGC커피	달콤 충전 세트(마카롱 3종+딸기라떼) 비요뜨
[포인트 경품]
메가MGC커피	달콤 충전 세트(마카롱 3종+딸기라떼) 메가MGC커피 달콤 충전 세트(마카롱 3종+딸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