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학폭설 송하윤, 의혹 전면 부인…"전학 2번 사유는?"

한스경제 | 2024.04.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사건반장 갈무리. /JTBC 제공사건반장 갈무리. /JTBC 제공

[한스경제=양미정 기자]고등학교 시절 학교폭력을 행사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배우 송하윤 측이 학폭 가해 의혹을 전면 부인하고 나섰다. 이에 송하윤의 과거 전학 이력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송하윤 소속사 킹콩by스타쉽은 2일 보도된 학폭 주장과 내용은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다만 법적인 조치는 아직 고려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된다.

킹콩by스타쉽 관계자는"현재 제보자 측의 일방적인 주장으로 무분별한 억측과 추측성 내용이 확산되고 있다"며 "제보자 측 주장에 관해 배우(송하윤)에게 사실을 확인한 결과 제보자와는 일면식도 없으며 해당 내용 모두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1일 JTBC 시사·교양 프로그램 '사건반장'은 "최근 인기 드라마에서 악역 연기로 사랑받은 여배우 S씨가 학폭 의혹에 휩싸였다"는 내용을 방송했다.'사건반장'은 해당 배우를 S씨로 소개했지만, 방송에 활용된 자료 화면과 사진 등이 송하윤으로 파악되면서 그의 개인 소셜미디어(SNS)에는 이와 관련해 입장을 표명해달라는 댓글이 쏟아졌다.

방송에 따르면,제보자는 "점심시간에 학교 뒤 놀이터로 불려 나가 이유도 모른 채 1시간30분 동안 맞았다"며 "당시 S씨는 나보다 1학년 높았고, 남자친구도 일진이었기 때문에 저항 한 번 못 하고 맞기만 했다"고 주장했다.

제보자는 S씨가 이후 다른 집단 폭행 건에 연루돼 학교폭력 8호 처분을 받고 서울 강남구의 모 고등학교로 강제 전학을 당했다고 밝혔으며 추가 폭로를 예고하기도 했다.

7 0
저작권자 ⓒ 한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4월 19일 [금]

[출석부]
GS25 모바일 금액 상품권2만원 왕뚜껑
[포인트 경품]
GS25 모바일 금액 상품권2만원 GS25 모바일 금액 상품권2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