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아빠하고 나하고 박시후 父, 아들에게 극대노한 이유?

국제뉴스 | 2024.02.2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아빠하고 나하고 박시후 父, 아들에게 극대노한 이유?'아빠하고 나하고' 박시후 부자 (사진=TV조선)

박시후가 부여 찐친즈와 조작단까지 결성해 저지른 만행으로 부여 선비 아빠를 극대노하게 만든다.

21일 방송되는 TV조선 '아빠하고 나하고'에서는 다시 돌아온 현실판 부여 소년시대 박시후와 친구들의 아찔한 계획, 그리고 인테리어에 진심인 박시후와 아빠의 부자 싸움 2차전이 발발한다.

앞서 박시후 부자는 실용주의 아빠 VS 탐미주의 아들 간의 서로 다른 취향으로 인해 역대급 데시벨을 발생시킨 치열한 부자 싸움을 선보인 바 있다.

인친남(인테리어에 미친 남자) 박시후가 이번에는 죽마고우들을 포섭, 아버지 앞에서 자기 편을 들어달라며 조작단을 결성하기에 이르렀다.

행동대장 박시후가 주동자로, 달변가 신선갑, 바람잡이 윤태희까지 절친 3인방의 아빠 설득기가 펼쳐졌다.

그러나, 예상과 달리 "시키지도 않은 일을 한다"라며 생각보다 더 화를 내는 박시후 아빠의 반응에 분위기는 급격하게 냉각됐고, 3인방은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급기야 친구들의 입에서는 "시후는 효자여, 불효자여?"라는 의심의 목소리가 터져 나왔다. 3개월을 공들인 박시후의 아찔한 계획은 성공할 수 있을 것인지 혼란에 빠졌다.
한편, 이번 주에는 봄이 오기 전 연못을 청소해야 하지만 홀로 감당하기는 무리였던 박시후 아빠의 부탁으로 '일꾼즈'로 변신한 3인방의 대형 얼음 연못 청소 대작전이 이어진다.

예상치 못한 난이도 극악 미션에 박시후의 친구들은 "이 한겨울에 연못에 들어갈 거라고 누가 상상을 하겠나"라며 경악했다. 그런가 하면, 연못을 청소하던 중 박시후의 친구 태희 씨는 수백 년은 돼보이는 유물을 발견하며 박시후 부자는 물론 스튜디오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그는 "집터를 파보면 유물이 많이 나올 것 같다"라며 눈을 반짝였고, 박시후는"더 파보자"라며 의욕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부여 만석꾼 박시후 집안 연못에서 발견된 유물의 정체와 박시후의 만행(?) 현장은 21일 오후 10시 '아빠하고 나하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16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4월 14일 [일]

[출석부]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 롯데 핫식스250ML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