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런던까지 직접 날아갔다" 이강인, 손흥민에게 사과하기 위해 이런 결정 내렸다

뉴스크라이브 | 2024.02.2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축구선수 손흥민과의 불화로 한 차례 논란을 빚은 이강인.

이러한 그가, 직접 논란에 대한 사과를 하기 위해 런던으로 향했다.

런던가서 직접 사과

2024년 2월 21일, 축구선수 이강인이 본인의 SNS를 통해 "흥민이 형을 직접 찾아가 진심으로 사과를 드리는게 중요하다 생각했고 긴 대화를 통해 팀의 주장으로서의 짊어진 무게를 이해하고 제 자신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며 입을 뗐다.


그러면서 이강인은, "런던으로 찾아간 저를 흔쾌히 반겨주시고 응해주신 흥민이 형께 이 글을 통해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는 내용의 글을 작성하며, 직접 손흥민을 찾아가 사과를 했음을 밝혔다.


이어, "그날 식사자리에서 절대로 해서는 안될 행동을 했다. 지금 돌이켜 생각해 봐도 절대로 해서는 안될 행동이었다. 이런 점들에 대해서 깊이 뉘우치고 있다"고 덧붙인 이강인.


마지막으로 그는 "대표팀의 다른 선배님들, 동료들에게도 한 분 한 분 연락을 드려서 사과를 드렸다"고 밝히기도 했다.

심각한 이미지 타격

지난 2024년 2월 14일, 한 해외 매체로부터 "2023 AFC 아시안컵 요르단전 전날 저녁 식사 도중 손흥민과 동료들 사이에 시비가 붙었다. 손흥민이 문제 삼았던 후배 중에는 이강인도 있었다. 이로 인해 손흥민이 손가락 상처를 입었다"는 보도가 이어지면서, 하극상 논란에 휩싸인 이강인.


이에 대한축구협회 또한, "손흥민과 이강인의 갈등이 있었던 것이 맞다"고 인정하면서 논란은 점차 커져갔다.


결국 이에 대해 이강인은, SNS를 통해 "팬들에게 죄송하다"는 입장을 전했다.

하극상 논란으로 인해,<img alt=

하지만, 대표팀 선배들에게는 어떠한 용서도, 미안하다는 말을 전하지 않은 것이 알려지면서, 다시금 논란에 휩싸인 이강인.


이로인해 각종 광고 모델 활동은 물론이고, 소속팀 파르 생제르맹의 아시아 마케팅에도 큰 타격을 입힌 것으로 알려진 그는, 결국 손흥민에게 진심어린 사과를 하기로 결심한 듯 하다.

9 0
저작권자 ⓒ 뉴스크라이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4월 25일 [목]

[출석부]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 짜파게티 큰사발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