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TV CHOSUN ‘세모집-세상의 모든 집’ 홍쓴부부, 발리 임장 겸 두 번째 신혼여행! 준범이 낳고 단둘이 첫 해외여행!

이슈와뉴스 | 2023.12.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TV CHOSUN ‘세모집-세상의 모든 집’ 홍쓴부부, 발리 임장 겸 두 번째 신혼여행! 준범이 낳고 단둘이 첫 해외여행!
사진 제공 : TV CHOSUN ‘세모집-세상의 모든 집’

'세모집-세상의 모든 집' 홍쓴부부 홍현희-제이쓴이 발리로 글로벌 임장을 떠난다.


12월 8일 방송되는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모집-세상의 모든 집’(이하 ‘세모집’) 2회에서는 발리에서 가장 높은 대나무집을 찾아 글로벌 출장 임장을 떠난 홍쓴부부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신혼여행지 부동의 1위인 발리에서 임장 겸 두 번째 신혼여행을 즐기는 홍쓴부부의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 준범이 출산 후 둘만의 첫 해외여행이라는 홍쓴부부는 발리에 도착하자마자 신혼여행 기분을 만끽한다. 특히 홍현희는 “좋은 소식이 들릴 것 같은데?”라고 말하며 의미심장한 웃음을 터뜨려 모두를 폭소하게 한다.


홍쓴부부가 찾아갈 집은 발리에서 제일 높은 대나무집. 오로지 사진 하나만으로 이곳까지 찾아가야 하는 막막한 상황이었지만, 제이쓴은 당황하지 않고 유창한 영어 실력과 검색 능력으로 문제를 해결한다. 이에 홍현희는 제이쓴에게 기습 뽀뽀까지 한다고. 홍현희까지 다시 반하게 한 제이쓴의 ‘뇌섹남’ 매력이 궁금해진다.


긴 여정 끝에 만난 ‘세모집’은 웅장한 규모와 디테일한 인테리어로 홍쓴부부의 눈을 사로잡는다. 특히 인테리어 전문가 제이쓴은 소품 하나하나를 보고 감탄하며 전문적인 설명도 해준다고 해 기대를 더한다.


또한 발리에서 가장 높은 대나무집에서만 볼 수 있는 끝판왕 뷰가 두 사람의 기분을 최고조로 높인다는데. “이런 집에 살고 싶다”며 알콩달콩한 시간을 보내는 홍쓴부부를 보고 김광규는 “나도 발리로 신혼여행을 가고 싶다”며 부러워한다.


한편 홍현희-제이쓴 부부가 신혼 기분을 만끽하고 온 발리의 뱀부 하우스는 오늘(8일) 밤 10시 방송되는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모집-세상의 모든 집’ 2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12 0
저작권자 ⓒ 이슈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