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대놓고 욕하는 거 처음 들어" 장도연, 권정열 과거 인성 폭로?

나남뉴스 | 2023.10.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개그우먼에서 MC로 활동영역을 넓히고 있는 장도연이 10센치 권정열의 인성에 관한 과거 일화를 털어놔 화제가 되고 있다.?


3일 유튜브 'THE 테오'에서는 '너 내 엠버서더가 돼라! 입이 안 쉬어서 분량 터진 권정열&고영배'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장도연이 진행하는 '살롱드립2'에는 권정열과 고영배가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펼쳤다.?


고영밴븐 장도연을 향해 "도연 씨는 몇 번 봬서 되게 친해지고 싶은 사람"이라고 설명하며 "근데 사실 장도연씨가 제 생각보다는 좀 낯가리고 선 긋는 스타일인 것 같다"라고 털어놓으며 "톱 MC바이브가 있다"고 말했다.?


그러자 장도연은 "어떤 톱 MC가 손님들을 놔두고 화장실에 가냐. 되바라진거다. 낯가리는 건 맞다"고 설명했다. 출연한 고영배와 권정열은 절친사이로 알려져있다. 장도연은 고영배에게 "무한도전 시절의 권정열과 지금의 권정열의 차이"를 물었다.?


고영배는 권정열에 대해 "아예 다른사람이다. 그냥 타인이다. 그때는 조금 까칠하고, 예민하고, 다른사람들에게 쓸데없이 다가가지 않았다. 기본적으로 사람이 까칠했다"라며 권정열의 당시를 회상했다.?


이를 들은 권정열은 "초심이 쓰레기면 그냥 버려야 한다. 제가 되고 싶었던 사람의 모습이었다. 할말 다 하고 거절 다 하는 모습에 꽂혀있었다. 십센치를 하기 전부터 어려웠던 시기가 있어서 사람을 오히려 배척했었다. 그러다 이게 허무하고 멋도 별로 없는 것 같아 정신 차렸다"고 인정했다.?


권정열, 과거 까칠했지만 많이 변했다고


이에 장도연은 과거 십센치 권정열과 관련한 일화를 털어놨다. 장도연이 이야기를 시작하려 하자 권정열은 긴장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샀다. 그녀는 "제가 KBS 공채여서 출근하는 시스템이었다. 당시 복도를 가운데에 두고 뮤직뱅크 대기실과 희극인 대기실이 있었다"고 말했다.


장도연의 말에 의하면 당시 10CM는 떠오르는 라이징 스타였다고. 그녀는 "대기실에 10CM가 왔다고 해서 사람들이 다 들떴었다. '십센치래!' 라고 했더니, 옆에 있던 동료가 '싸가지 없대' 라고 하더라"며 당시 권정열의 소문을 전했다. 장도연은 "큰 빚을 진 것 같은 느낌"이라 설명했다.?


이를 들은 권정열은 좌절하며 "들으면서 뭔가 아팠지만, 시원하게 많이 내려가는 느낌이다. 대놓고 욕하는 거 처음 들었다"며 웃었다. 장도연은 권정열을 향해 "오늘 와서 보니, 권정열씨는 참 따뜻하고 깊은 분이라는?걸 알게됐다. 애매했으면 이야기 안 꺼냈을 거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고영배는 권정열을 향해 "저도 기본적으로 둥글둥글한 편인데 정열이는 화를 많이 안낸다. 합주실에서 감정이 격해진 상황을 목격했는데, 제가 보기에도 너무 화가 날 만한 상황이었는데도 참다가 나가서 커피를 사와 건네더라"라며 권정열과 관련한 일화를 밝히기도 했다.?

24 0
저작권자 ⓒ 나남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12월 9일 [토]

[출석부]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 롯데 목캔디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