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이찬원, 응답하라 1988에 얽힌 추억... "전여친 생각나"

국제뉴스 | 2023.06.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이찬원 (사진=KBS2 '옥문아' 방송 캡처)
이찬원 (사진=KBS2 '옥문아' 방송 캡처)

가수 이찬원이 '응답하라 1988'에 얽힌 추억을 공개했다.


31일 방송된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이찬원은 '응답하라 1988'을 인생 드라마로 꼽았다.


이날 이찬원은 "내 인생 드라마가 '응답하라1988', '왕가네 식구들'이다"라고 밝혔다.


이찬원은 "'응팔'이 2015년 말에서 2016년 초에 나왔던 걸로 기억한다. 군대 가기 전에 애인 있을 때였다. 캠퍼스 커플이었는데 그 여자친구랑 정말 달달하고 좋았을 때였다. 그걸 같이 보면서 공감했다"라고 회상했다.

사진=KBS2 '옥문아' 방송 캡처
사진=KBS2 '옥문아' 방송 캡처

이에 송은이는 "네가 류준열이었네"라고 말했고, 이찬원은 "내가 류준열, 박보검이었고 여자친구는 혜리였다. 그 드라마를 보면서 연기력이 빛났던 분들이 김선영, 라미란, 이일화 씨였다"라고 칭찬했다.


김선영은 '응답하라 1988' 출연 계기에 대해 "신원호 감독님이 저 '국제시장'에 나온 걸 보고 '저 아줌마는 동네 아줌마인가?'라고 생각을 하셨다더라. 눈에 담아 두셨다가 한번 만나자고 하셨다. 두 번 마나고 바로 캐스팅 됐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라미란, 이일화와의 친분에 대해 김선영은 "언니들은 방송 경험이 있으실 때고 전 진짜 아이를 키우다가 첫 드라마를 한 거다. 지금 생각하면 영원히 못 잊는다"라고 답했다.


한편 '응답하라 1988' 장면에서 이찬원은 집 보증금 때문에 시어머니와 전화 통화를 하며 울분을 쏟아내던 김선영의 연기를 떠올리며 "그 장면을 보면서 '이런 분이 배우구나'를 느꼈다"라고 말했다.

3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9월 27일 [수]

[출석부]
GS칼텍스 주유쿠폰 10,000원 왕뚜껑
[포인트 경품]
GS칼텍스 주유쿠폰 10,000원 GS칼텍스 주유쿠폰 10,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