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꼭두의 계절 김정현 소멸? 임수향에 안겨 고통 인내

국제뉴스 | 2023.03.1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꼭두의 계절' (사진=MBC)

18일 방송되는 MBC 금토드라마 '꼭두의 계절' 15회에서는 저승으로 회귀해야 할 운명임에도 한계절(임수향 분) 곁에 남은 꼭두(김정현 분)의 아픔이 그려진다.


이승에서의 시간이 얼마 남지 않은 꼭두는 머리꽂이와 얽힌 한계절의 비극적 결말을 깨닫는다. 바꿀 수 없는 운명인지 과거 형제의 연이 깃든 정이든(이정준 분)의 목숨까지 위험해진 상황.


꼭두는 이 모든 것이 조물주의 명령을 어긴 자신의 탓 같이 느껴져 결국 본인의 소멸로 이야기의 끝을 맺기로 결정했다. 그렇게 꼭두는 김필수(최광일 분)를 찾아가 상처가 덧난 가슴을 찌르도록 유도, 피를 흘리며 쓰러져 충격을 안겼다.

'꼭두의 계절' (사진=MBC)
'꼭두의 계절' (사진=MBC)

이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한계절의 곁에서 위태로운 하루를 이어가는 꼭두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별한 공간을 찾은 꼭두와 한계절은 보통의 연인들이 데이트를 하듯 즐거운 한때를 보낸다. 다정히 사진을 찍기도 하고, 장난스러운 눈빛을 주고받는다.


그러나 꼭두가 한계절에게 안겨 몰래 고통을 삼키는 순간도 포착됐다. 김필수에게 가슴을 찔린 후 저승의 문턱에 발을 들였던 꼭두이기에 결코 벗어날 수 없는 비극이 시작되는 것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꼭두의 길고 긴 저주를 끊을 수 있는 이는 한계절뿐인 바. 한계절이 꼭두의 괴로움을 알게 됐을 때 사랑한다는 말로 그에게 영원한 안식을 가져다줄 수 있을지, 두 남녀가 죽음으로 구원을 이루게 될지 다음 이야기가 더욱 궁금해지고 있다.


한편 '꼭두의 계절'은 매주 금, 토 밤 9시 50분 방송된다.

1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3월 26일 [일]

[출석부]
GS25모바일금액상품권1만원 농심 고구마깡
[포인트 경품]
GS25모바일금액상품권1만원 GS25모바일금액상품권1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