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태풍의 신부 박하나, 강지섭 진심에 눈물...박윤재는 복수 다짐

국제뉴스 | 2023.01.2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박하나, 강지섭/ 사진-태풍의 신부 캡쳐박하나, 강지섭/ 사진-태풍의 신부 캡쳐

박하나가 강지섭을 보고 오열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태풍의 신부'에서는 은서연(박하나 분)이 계약 결혼한 남편이자 르블랑의 장남 강태풍(강지섭 분)을 간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강태풍은 무의식중에 "바람아(박하나 분) 바람아"라며 은서연의 옛 이름을 불렀다.


이에 은서연은 "왜 자꾸 나를 찾아. 나는 오빠를 이렇게 아프게 하는데, 오빠 마음을 이용하는데"라며 미안함을 드러냈다.


은서연은 "오빠 상처가 얼마나 깊은지, 힘든지 난 하나도 알아주지 않는데"라고 말했고 강태풍은 계속해서"바람아, 바람아"라고 불렀다.


결국 은서연은 "미안해. 정말 미안해"라고 사과하며 오열했다.

박윤재 / 사진-태풍의신부 캡쳐박윤재 / 사진-태풍의신부 캡쳐

한편 박윤재는 박하나가 강지섭을 향한 마음을 진심이라고 착각하고 복수를 다짐했다.


윤산들은 은서연을 불러 "너 태풍이 마음에 두고 있는 거야? 넌 아니라고 하지만 내 눈에는 다 보여. 태풍이를 대하는 네 손길, 눈빛 다 사랑이야"라고 말했다.


이어 "어떻게 날 두고 다른 사람을 사랑할 수 있어. 우리 아버지를 죽인 원수의 아들을 사랑할 수 있냐고"라고 분노했다.


그러면서 "내 사랑을 짓밟은 너, 용서할 수 없어"라고 읖조렸다.

5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3월 31일 [금]

[출석부]
도미노피자 슈퍼슈프림(오리지널) M + 콜라 1.25L 롯데 핫식스250ML
[포인트 경품]
도미노피자 슈퍼슈프림(오리지널) M + 콜라 1.25L 도미노피자 슈퍼슈프림(오리지널) M + 콜라 1.2...